즐겨찾기+ 최종편집:2018-07-20 오전 09:22:4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시민여론광장
알림방
자유게시판
익산신문에 바란다
 
뉴스 > 사회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익산도 말산업특구 포함, 승마 등 관련 산업 키운다
농식품부 9일 전국 네번째 말산업특구 지정
익산·장수·김제·완주·진안 등 전북 5개 지역
마스터 기자 / iksanpress@hanmail.net입력 : 2018년 07월 09일(월) 19:33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 전북 말산업 특구/농림축산식품부 제공
ⓒ 익산신문
익산시를 장수군·김제시·완주군·진안군이 전국에서 네 번째로 말(馬)산업특구로 지정돼 2년간 50억원이 지원된다.

9일 농림축산식품부에 따르면 '말산업 특구'란 말의 생산·사육·조련·유통·이용 등 관련 인프라를 갖추고 말 산업을 지역·권역별로 육성·발전시키는 지역이다.

농식품부는 "이번 말산업 특구 선정에는 전북도 5개 지역이 공동으로 신청했다"며 "서류 심사와 현장 실사 등 종합평가에서 기준점 이상을 받아 제4호 특구로 지정됐다"고 말했다.

전북 지역은 지난해 말 기준으로 말 사육 마릿수가 1295마리에 달해 제주와 경기에 이어 전국에서 세 번째로 많다.

번식용 말 보급사업 등을 통해 2014년 이후 사육 두수를 꾸준히 늘려오고 있다.

익산·김제·완주·진안·장수에는 일명 '호스팜밸리'(Horse Farm Valley)가 마련돼 마사고와 경마축산고 등 말 산업 인력양성 기관 3곳이 자리한다.

지난해 말 기준으로 75곳에서 448마리의 말을 사육하고, 승마장 12곳에서 한 해 3만2000여 명이 승마를 즐기고 있다.

익산·장수·완주·진안은 말 산업 육성 조례를 만들고, 관련 교육기관과 업무협약을 맺는 등 말 산업 육성에 발 벗고 나섰다.

정부는 이곳 전북 특구에 2년간 50억원을 쏟아 부어 △말 산업 기반 구축 △재활 승마 육성 △ 승마 활성화 △말 문화 상품 개발 △농촌 활성화 등 다양한 관련 산업을 육성한다.

우선 1 시·군 1 대표 승마시설을 구축하고, 200㏊ 규모의 말 조사료 생산단지를 조성한다. 전문 승용마 사육시설 50곳도 현대화한다.

또 취약계층과 장애인 등을 대상으로 하는 연간 200명 규모의 재활·힐링 승마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관련 분야 전문인력을 양성한다.

지역 주민과 청소년이 승마를 즐길 수 있도록 학교 등과 연계한 승마 프로그램도 운영하고, 지역의 역사문화 자원과 승마를 결합한 새로운 형태의 관광문화 상품도 개발한다.

정부는 이를 통해 전북 말 산업 생산 농가를 올해 6만4000 가구에서 2022년 10만 가구로, 사육 두수를 435마리에서 1000마리로, 승마 인구를 6만8000명에서 20만 명으로 각각 늘릴 계획이다. 말 산업 매출액도 올해 27억원에서 2022년 200억원으로 대폭 늘린다./홍동기 기자

 

마스터 기자  iksanpress@hanmail.net
- Copyrights ⓒ익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익산시, 13일 하반기 정기인사 마무..
소라공원에 1400세대 임대·분양 아..
'폭언·막말' 병원장 "내가 법이다"
이춘석·조배숙 국회의원, 후반기 ..
영등동 4성급호텔컨벤션 공정률 70%..
"공로연수 6개월 남긴 간부 승진인..
하춘화, 이리역폭발사고 당시 생명..
제8대 시의회 1기 예결특위 위원장..
내연남 외도 의심, 성기 가위로 절..
"평화육교 전면 교통차단 후속조치 ..
최신뉴스
익산경찰서, 8월말까지 하절기 형..  
국내 최고 문학인과 함께하는 백제..  
이춘석, 새만금 조기완공 페달 가..  
익산시, 말산업 '신성장 동력산업'..  
오성배 이사장, 제7기 지역사회보..  
전북기계공고 정병재 군, 스마트NC..  
전북서부보훈지청, 정부혁신 적극..  
왕궁면, 어르신 도란도란 위안 잔..  
중앙지구대 순찰2팀, 2분기 연속 ..  
익명의 독지가, 소외계층에 선풍기..  
재판거래 당사자 박경철 전 시장 "..  
삼성동, 초복 맞아 지역어르신 삼..  
㈜하림 삼계탕, 캐나다 시장 진출 ..  
용안면 용머리고을, 물놀이장 개장  
코레일 전북본부, 생명나눔 헌혈행..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sanpress@hanmail.net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