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1-01-25 오전 06:36:11 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시민여론광장
알림방
자유게시판
익산신문에 바란다
 
뉴스 > 박기옥의미식기행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박기옥의 미식기행 - 담양 승일식당과 국수거리
마스터 기자 / iksanpress@hanmail.net입력 : 2011년 11월 21일(월) 10:19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동일유업 박기옥 전무

동일유업 박기옥 전무

새롭게 누군가를 만나게 된다. 같은 일을 하지 않아도 마주치게 되는 친구들이 있다. 연배가 차이가 나지만 그것이 대수던가? 시간이 지날수록 정감이 간다. 많이 다르지만 비슷한 점을 하나씩 찾는다. 특히 식성이 비슷하다. 부안의 개암가든을 알려준 것도 그 친구들이었다. 틈을 내서 갈 곳들이 제법 생겼다.
메타세쿼이아 가로수길, 죽녹원, 관방제림 그리고 떡갈비 정도가 내가 아는 담양이었다. 담양으로
향했다. 옥정호를 지난다. 아름다운 호수가 어슴푸레한 저녁 빛 속에 감춰져 있다. 이제는 해가 많이 짧아졌다. 담양에 들어 설 때쯤에는 이미 해는 간 곳 없다. 담양에 들어서도 여전히 어둡다. 가로등이 없다. 한 시간 삼십 분을 넘게 달려간 길이지만 소풍 가듯이 즐거운 시간이었다. 아하~ 떡갈비로 유명한 식당 쪽으로 향하더니 건너편에 선다. ‘승일식당’은 몇 차례 다니던 신식당과 마주보고 있다. 뒤쪽의 주차장이 꽤 넓은 것을 보니 이 곳도 찾는 손님이 제법이지 싶다.
안으로 들어서니 입구에서 돼지갈비를 굽고 있다. 식당 안은 깔끔하다. 이미 구워서 가져오니 자리잡고 적당하게 자르면 될 일이다. 미처 자리를 추스르기도 전에 나온다. 잘 구워져 있다. 다녀본 L이 자른다. 한 쌈 싸서 먹기 시작하는데, 달달한 양념이 강하지도 않고 불 맛도 들어 있어서 입에 잘 맞는다. 나보다 훨씬 잘 굽는다. 아이들도 좋아하겠다. 류기자가 사기로 하였으니 다들 넉넉하게 먹자고 했는데 양이 만만치 않다. 비빔냉면과 물냉면을 맛보기로 주문했다. 잘 익은 돼지갈비를 냉면에 돌돌 말아서 한입에 넣는다. 넷이서 5인분에 맛보기 냉면 4그릇까지 더하니 완전 푸짐하다. 누룽지 1인분으로 마무리 했다. 다들 겨우 일어섰다.
담양까지 갔으니 그냥 돌아올 일이 아니다. 뒤쪽으로 돌아서니 국수거리이다. 천변에 차를 놓고는 어느 집 평상에 앉았다. 역시 비빔국수와 멸치국수, 그리고 달걀을 주문했다. 대나무와 함께 삶은 계란이라는데 뜨겁다. 손안에서 굴리며 겨우 까서는 소금을 살짝 찍는다. 한입에 넣다가는 입천장 다 까지겠다. 국수까지 맛을 보고서는 평상에서 한가하게 농을 나눈다.
돌아오는 길에 커다란 마트 앞에 차를 댄다. 쭉쭉 빨아먹는 아이스케키를 하나씩 들고는 차에 올라탄다. 하는 짓들이 아이들 같다. 그러니 잘 어울려지나 보다. 늦은 저녁의 고속도로는 한가하다. 좋은 친구들이다.
마스터 기자  iksanpress@hanmail.net
- Copyrights ⓒ익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원광대병원,인구급증 남양주시로 진..
익산시청 부서 사무실 4월께 대대적..
제70대 익산경찰서장에 송승현 총경..
"17년 동안 아파트 관리비 빼돌린 ..
【포토뉴스】벌써 다음 총선 경쟁 ..
교육기관 온라인 쇼핑몰 익산서 탄..
"농산물 등 지역 대표 자원, 영상 ..
원광대병원 수도권 진출 검토에 내..
설 앞두고 선물용 ‘익산多e로움’ ..
익산시청에 아동학대 예방 '전담팀'..
최신뉴스
도심 소라산 자연마당에 천연기념..  
익산시 10억원 이상 건설공사 등 ..  
국민건강보험공단 익산지사,관내 ..  
【익산익산인】청소년의 영원한 멘..  
【사설】익산시 임시청사 운영기간..  
익산시의회 "소상공인 임대료 감면..  
익산경찰서, 영등동서 청소년 비행..  
익산성장포럼, 올해 첫 장학금 김..  
익산시, 2월 9일까지 '설맞이' 지..  
【월요아침窓】진정성을 회복하는 ..  
신동 익명 기부천사의 따뜻한 나눔..  
익산시 산단 악취 저감 총력 '시설..  
황등면 주민자치위, 설맞이 사랑의..  
익산시, 고액체납자 1463명 자동차..  
익산시 도심 도로 내년까지 지능형..  
인사말 연혁 편집규약 윤리실천요강 광고판매윤리강령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sanpress@hanmail.net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