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1-01-25 오전 10:47:45 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시민여론광장
알림방
자유게시판
익산신문에 바란다
 
뉴스 > 박기옥의미식기행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박기옥의 미식기행 - 심포항 횟집
마스터 기자 / iksanpress@hanmail.net입력 : 2011년 11월 07일(월) 10:40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심포항 신선횟집

 

동일유업 박기옥 전무

동일유업 박기옥 전무

언제 한번 만나자는 약속은 쉽게 잊혀진다. 기왕에 꼭 볼 참이면 말 나왔을 때 일정을 잡아야 한다. 날짜를 정해야 그 약속이 이루어진다. 꼭 만날 요량이면 장소까지 정해야 마음이 놓인다. 미루던 약속이 만들어졌다. 지난 여름부터 한번 만나자던 일이 가을이 되어서야 날이 잡혔다. 딱히 업무적인 만남은 아니지만 점심 한번 나누기 쉽지 않다. 세상살이가 모두 바쁘게 돌아가는 탓이리라.
진작부터 심포항에 가기로 하였었다. 오래 전부터 그 곳을 다니면서 익숙한 풍경을 기억하는 이도, 기껏 지난해에 들려보고는 맘에 들어 하는 이도 그 곳에 대한 기대가 있다. 김제를 지나 심포항으로 가는 길은 아름답다. 이제 추수가 거의 끝나가는 들녘의 길가로 노란 은행 나무가 곧게 서서 맞이한다.
‘신선횟집’은 지금까지 자리를 세 번이나 옮기는 중에도 여전한 단골인 분이 예약을 했다. 약속 시간보다 조금 일찍 도착하였기에 난장이 펼쳐져 있는 포구 쪽으로 걸었다. 다들 인심이 좋아 보이는데 다짜고짜 한 분이 우리 일행을 부른다. 척하니 생합 한 마리를 까서는 입에 넣어준다. 어허~ 바다 내음이 그대로이다. 싱싱하다. 몇 마디 말을 건네며 지나친다. 인심이 좋다.
‘신선횟집’에 들어섰다. 창가에 자리잡으니 바싹 마른 누룽지를 내온다. 잘게 부셔서 오물오물 하는 사이에 생합이 놓였다. 하나씩 들고는 홀랑홀랑 까서 한입에 넣는다. 신선한 생합을 제대로 맛보는 중에 호일에 쌓여진 채로 익혀진 백합이 또 올라온다. 호일에 남아있는 국물이 제 맛이다. 흘릴까 조심스럽게 후루룩 마신다. 맛조개를 부쳐놓은 것과 멍게, 해삼, 산낙지등이 상에 차려지고 백합탕까지 나오면 한 상이 완성된다. 미처 관자나 가리비, 꽃게 무침에는 손 갈 틈이 없다. 그런데 활어회와 매운탕이 또 올라온다. 반씩 나눈 백합죽까지 맛을 보고서야 4인 기준 한 상이 끝났다.
가까이 있는 망해사로 향했다. 바다를 향해 창을 내놓은 해우소를 지나 오래되 팽나무 앞에 서있다. 만경강과 동진강이 모여서 바다를 이루는 곳이다. 저 멀리 바다 건너에 군산CC가 보인다. 새만금방조제로 먼 바다를 막았으니 이 곳은 어떻게 바뀔까? 언제 한번 만나자는 약속을 뒤로 한 채 익산으로 향한다. 어느새 낙엽이 포도(鋪道)를 휩쓸고 있다.

마스터 기자  iksanpress@hanmail.net
- Copyrights ⓒ익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원광대병원,인구급증 남양주시로 진..
익산시청 부서 사무실 4월께 대대적..
제70대 익산경찰서장에 송승현 총경..
"17년 동안 아파트 관리비 빼돌린 ..
【포토뉴스】벌써 다음 총선 경쟁 ..
교육기관 온라인 쇼핑몰 익산서 탄..
원광대병원 수도권 진출 검토에 내..
"농산물 등 지역 대표 자원, 영상 ..
설 앞두고 선물용 ‘익산多e로움’ ..
익산시청에 아동학대 예방 '전담팀'..
최신뉴스
원대 의과대학, 北이탈주민 정착 ..  
“도심~만경강 연결 자전거도로 개..  
도심 소라산 자연마당에 천연기념..  
익산시 10억원 이상 건설공사 등 ..  
국민건강보험공단 익산지사,관내 ..  
【익산익산인】청소년의 영원한 멘..  
【사설】익산시 임시청사 운영기간..  
익산시의회 "소상공인 임대료 감면..  
익산경찰서, 영등동서 청소년 비행..  
익산성장포럼, 올해 첫 장학금 김..  
익산시, 2월 9일까지 '설맞이' 지..  
【월요아침窓】진정성을 회복하는 ..  
신동 익명 기부천사의 따뜻한 나눔..  
익산시 산단 악취 저감 총력 '시설..  
황등면 주민자치위, 설맞이 사랑의..  
인사말 연혁 편집규약 윤리실천요강 광고판매윤리강령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sanpress@hanmail.net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