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1-21 오후 07:16:54 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시민여론광장
알림방
자유게시판
익산신문에 바란다
 
뉴스 > 박기옥의미식기행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박기옥의 미식기행 - 산정호수가든
마스터 기자 / iksanpress@hanmail.net입력 : 2011년 10월 24일(월) 10:19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동일유업 박기옥 전무

동일유업 박기옥 전무

숭림사 오르는 길을 걸었었던 기억 속에 벚꽃이 만발하였다. 꽃잎이 바람에 비처럼 내리던 작고 아담한 그 길이 참 아름다웠다. 숭림사 뒤쪽으로 둘레길이 있다던데 아직 밟아보지 못하였지만 다녀볼 참이다. 경내를 한 바퀴 돌고 내려오면 눈앞에 송천지가 펼쳐진다. 크지 않은 저수지의 물 빛도 화려했었다. 녹음이 우거진 나무도 들어있고, 붉은 꽃들도 들어 있었다. 눈부신 햇빛까지 더하여져 한 폭의 그림이 따로 없었다. 지난해 여름이었다.
웅포로 가는 길이 여러 갈래지만 숭림사 앞길이 좋다. 베어리버CC에 모임이 있을 때도 굳이 송천지까지 나오게 되는데 봄, 여름, 가을을 두 번씩 지나며 때마다 보여주는 아름다운 풍광과 들릴만한 식당이 있어서다. ‘산정호수가든’에서는 송어회와 매운탕 그리고 닭볶음탕 주로 맛보게 된다. 송천지가 내려다 보이는 창이 넓어서 음식을 드는 내내 그 풍경과 함께 한다. 한 여름에 만났던 송어회는 상에 오를 때부터 입 맛을 다시게 한다. 송어회와 그 여름의 싱싱함이 그대로 상위에 있다. 하지만 송어회의 색깔을 살펴보자. 붉은 빛깔이 부드럽게 물든 단풍이랄까? 한창 가을이 무르익어 가는 이때도 썩 잘 어울리지 않을까? 어느 정도 요기가 될 무렵에 매운탕도 닭볶음탕도 좋다. 정갈한 찬들도 맛나지만 탕이 오르면 찬에 손 갈 틈이 없다. 윤기 나는 솥밥을 담아 내는데 모락모락 오르는 김까지 맛있어 보인다. 순식간에 뚝딱 해치울 때쯤 잘 끓여진 누룽지를 솥채 내온다. 구수한 숭늉까지 한 그릇 덜어서는 후후 불어가며 마시는 것은 역시 찬바람이 불어주는 지금쯤이 제격이다.
숭늉으로 깔끔하게 마무리를 했다 하더라도 입구의 자판기에서 커피를 한 잔 뽑는다. 커피 전문점이 많이 생겨나고 마니아들도 많아서 커피 맛을 이러쿵저러쿵 떠들 입장은 아니지만 자판기의 갈색 커피만큼 그 자리에 잘 어울릴 만한 차가 또 있을까? 물가에 놓인 벤치에서 저수지를 바라보는 것만으로도 행복하다.
음식점은 그대로 인데 늘 다니던 후배가 보이지 않는다. 본사로 발령이 났으니 물 만난 고기처럼 잘 지내겠지. 어느새 바람이 차다. 가을 가뭄에 조금 내리던 비도 쓸쓸하다. 눈에 보이는 것들로 계절을 가늠하지만 어찌 그것이 다 일수 있을까? 마음으로 느껴지는 이 계절에 그리워지는 것은 비단 사람의 그림자뿐일까? 가을이 깊어간다.
마스터 기자  iksanpress@hanmail.net
- Copyrights ⓒ익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제21대 총선 남성고·이리고 출신 ..
익산 갑·을 선거구 민주당 후보들..
총선 익산 후보군 13명…왜 이렇게 ..
이춘석, 민주당 살생부격인 하위 20..
익산경찰서장에 임성재 전북청 정보..
익산시, 도시재생 뉴딜사업 추가 선..
입점 공고만 30차례…주얼팰리스 무..
총선 익산을 김성중 예비후보 18일 ..
이춘석·조배숙·고상진·임석삼 후..
이춘석 국회의원 종합의정보고대회 ..
최신뉴스
농업기술실용화재단, 설맞아 성금 ..  
익산세무서, 설명절 앞두고 사랑 ..  
익산시 ‘지방채 조기상환’ 우수 ..  
김수흥 후보 “익산시민 선대위원 ..  
㈜베리굿팜, 어려운 이웃 위해 1,0..  
익산국토청 “귀성길 국식클 진입..  
동산동통장협의회, 익산사랑장학재..  
팔봉동 환경사랑회, 경로당에 백미..  
지역농협 관할싸움에 국식클 편의..  
익산원예농협, 21일 영등동 로컬푸..  
성당면 조수현·안상근씨, 설 명절..  
이리동로타리클럽, 설 맞아 이웃에..  
이리평화새마을금고, 이웃사랑 실..  
설 연휴 당직의료기관 및 휴일지킴..  
코레일유통(주) 호남본부, 150만원..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sanpress@hanmail.net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