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8-25 오전 10:53:5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시민여론광장
알림방
자유게시판
익산신문에 바란다
 
뉴스 > 고용정보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오늘의 고용정보(7.4)
마스터 기자 / iksanpress@hanmail.net입력 : 2019년 07월 05일(금) 23:08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201974일 익산고용복지플러스센터에서 제공하는 익산지역 구인정보입니다.

 

구인업체

모집직종

모집

인원

구인사항

근로조건

전화번호

학력 / 경력

임금

이도(금강지점)

(웅포면)

총무사무원

1

무관/2

월급 200만원

720-7722

한결요양원

(금강동)

시설요양보호사

1

무관/신입

월급 174만원

843-3021

스피드통신

(부송동)

일반사무원

1

무관/무관

월급 180만원

918-2002

삼양식품()익산공장

(모현동)

면류제품생산직

2

고졸이상/신입

연봉 3,100만원

840-6549

세명테크(익산공장)

(팔봉동)

주조기조작원

5

고졸~초대졸/무관

시급 8,750

720-1131

()동이식품

(함열읍)

쇼핑몰택배준비원

1

고졸~초대졸/무관

월급 185만원

852-2426

()동일석재

(함열읍)

조경시설물 설치원

1

초대졸/10

월급 200만원

861-7168

젬에이스

(삼기면)

단조보조원

5

무관/무관

월급 174만원

842-8061

()대산강건

(목천동)

경리사무원

1

무관/무관

월급 175만원

832-3459

한양철강()

(팔봉동)

금속가공기계조작원

2

고졸이상/무관

연봉 3,000만원

262-6214

자세한 구인내용은 < www.work.go.kr >에서 확인하세요.

익산고용복지플러스센터 취업지원팀 연락처 : 840-6528, 6549, 6550

마스터 기자  iksanpress@hanmail.net
- Copyrights ⓒ익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1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익산서 3개월여만에 로또 1등 당첨..
文 대통령“ 하림, 지역·기업 상생..
심야 익산시내서 부하여경 폭행 경..
뇌물공여혐의 구속기소된 이모 익산..
평화당 잔류 조배숙 의원 SNS 메시..
【사설】평화지구 LH아파트 건설 늑..
문재인 대통령 방문으로 주목받는 ..
승용차 안서 극단적 선택하려 한 30..
" 범법자 김승환 교육감 도민들로부..
익산시 공무원 여름철이면 악취때문..
최신뉴스
'전북 Eco·Convergence 섬유관' ..  
청소년복지비전사업 서비스제공기..  
익산시 제1대 아동의회 발대…아동..  
익산시 "이달 31일 까지 반려동물 ..  
"영리목적 과잉·3분진료 타파··..  
【익산칼럼】시민이 공감하는 홀로..  
【월요아침窓】콩밥 - 정성수  
【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 김밥..  
[유재진의 세무칼럼]교회 재산 처..  
【김경원의 노무칼럼】확대된 실업..  
【국민연금 Q&A】국민연금에서 받..  
【사설】자부심·기대감 드높이는 ..  
【줌인찰칵】아트축제 즐기기 - 정..  
특전사 천마부대, 소통과 공감을 ..  
영등2동-동부전력,취약가구 노후 ..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sanpress@hanmail.net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