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8-25 오전 10:53:5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시민여론광장
알림방
자유게시판
익산신문에 바란다
 
뉴스 > 고용정보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보훈상담 Q&A】우리고장 현충시설에 대해 알고 싶어요.
마스터 기자 / iksanpress@hanmail.net입력 : 2019년 06월 28일(금) 22:16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 충열사
ⓒ 익산신문
A 익산시 왕궁면 광암리에 위치한 충열사에 대해 소개합니다.

익산 왕궁 광암리에 위치하고 있는 충열사는 나라가 위급할 때 분연히 일어나 자신을 희생하며 나라를 지킨 이봉창, 윤봉길, 이준, 백정기 등 6명의 순국선열들의 위패를 모신 사당입니다.

1958년 1월 1일 익산 왕궁면 지역 주민들은 이분들의 애국충절의 정신을 기리고자 현 위치에 충렬사를 건립하였습니다.

여섯 분 중 전북서부지역과 관련 깊은 인물은 정읍 출신의 구파 백정기 의사(1896~1934)입니다.

그는 15세가 되던 1910년 일제에 나라가 빼앗기게 되자 나라를 구하겠다는 일념으로 중국에 망명하여  1919년 3.1운동에 참가하였고, 1922년에는 북경을 독립운동 기지로 삼아 국내외 동지들과 함께 항일 독립운동을 이어갔습니다.

이후, 1933년 3월 일본 주화대사인 유길명이 상해 홍구에 있는 대삼정(일본 요정)에서 일본정객 참모부원들을 위시한 친일 중국 정객 및 군인 100여명을 초대하여 회합을 가진다는 정보를 탐지하고 이들을 일시에 몰살시키기 위해 수류탄 등 제반 준비를 갖추던 중 거사전야에 발각되어 체포되었습니다.

이 사건으로 백정기 의사는 일본 장기법원에서 무기형을 선고받고 복역 중 순국하셨습니다.

백정기 의사는 1963년 대한민국 건국훈장 독립장에 추서되셨으며 정읍 은선마을 주민들은 정읍 영원면 은서리에 순국 기념비를 세워 그의 업적을 기리고 있습니다.

※ 위치 : 전북 익산시 왕궁면 광암리 산 76-53


마스터 기자  iksanpress@hanmail.net
- Copyrights ⓒ익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익산서 3개월여만에 로또 1등 당첨..
文 대통령“ 하림, 지역·기업 상생..
심야 익산시내서 부하여경 폭행 경..
뇌물공여혐의 구속기소된 이모 익산..
평화당 잔류 조배숙 의원 SNS 메시..
【사설】평화지구 LH아파트 건설 늑..
문재인 대통령 방문으로 주목받는 ..
승용차 안서 극단적 선택하려 한 30..
" 범법자 김승환 교육감 도민들로부..
익산시 공무원 여름철이면 악취때문..
최신뉴스
'전북 Eco·Convergence 섬유관' ..  
청소년복지비전사업 서비스제공기..  
익산시 제1대 아동의회 발대…아동..  
익산시 "이달 31일 까지 반려동물 ..  
"영리목적 과잉·3분진료 타파··..  
【익산칼럼】시민이 공감하는 홀로..  
【월요아침窓】콩밥 - 정성수  
【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 김밥..  
[유재진의 세무칼럼]교회 재산 처..  
【김경원의 노무칼럼】확대된 실업..  
【국민연금 Q&A】국민연금에서 받..  
【사설】자부심·기대감 드높이는 ..  
【줌인찰칵】아트축제 즐기기 - 정..  
특전사 천마부대, 소통과 공감을 ..  
영등2동-동부전력,취약가구 노후 ..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sanpress@hanmail.net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