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1-03-04 오후 06:59:01 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시민여론광장
알림방
자유게시판
익산신문에 바란다
 
뉴스 > 익산보건소가 전한 건강상식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보건소에서 띄운 건강편지~
마스터 기자 / iksanpress@hanmail.net입력 : 2011년 07월 18일(월) 09:47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구강건조증

건강한 사람의 하루 침 분비량은 1.5L 정도이다. 침은 구강점막을 적당히 적셔 입을 부드럽게 해주고 외부의 자극으로부터 구강점막을 보호해주며, 입안에 남아있는 음식부스러기를 씻어내 준다. 또한 세균의 침입을 막아주고 맛을 느낄 수 있도록 해주며 탄수화물의 소화를 도와주고 구강의 산도를 완충시키는 등의 여러 가지 중요한 작용을 한다. 따라서 침의 분비가 감소되면 입안이 건조해져서 음식을 씹거나 삼키기가 힘들어지고 말하기가 불편해지며 음식 맛을 제대로 느끼지 못하게 된다. 또 입안에 염증이나 화끈거림, 통증이 잘 생기며 감염이나 충치도 많이 발생하게 된다.
구강건조증은 노인과 만성질환을 가진 사람에게서 잘 생기는데 특히 고혈압치료제나 정신과 약물을 장기간 복용하는 사람에게서 잘 생긴다. 연구에 따르면 50세 이상의 10%, 65세 이상의 30%가 이 병을 앓는 것으로 알려져 있고 노화와 상관없이 스트레스나 불안, 우울증 등이 원인이 돼 젊은 사람에게 발병하기도 한다. 그 밖에 쉐그렌증후군 환자에서는 구강건조증이 안구건조증과 함께 나타나는 경우가 많으며 두경부 종양에 대한 방사선치료를 받은 사람에서도 구강건조증이 흔히 나타난다.
구강건조증이 있는 경우에 인공타액이나 타액분비촉진제, 보조요법 등을 사용해서 증상을 완화시킬 수 있다. 환자 스스로 할 수 있는 보조요법으로는 물을 충분히 마셔 입안을 촉촉하게 유지하고 밤에 잘 때 가습기를 사용한다. 또 입술에 보습제나 바세린을 자주 바르고 무설탕 캔디나 무설탕 껌을 씹고 신 음식, 신선한 야채나 과일을 자주 먹는 것 등이 있다. 입으로 숨 쉬는 것을 피하고 술과 담배를 삼가는 것이 좋다. 보조요법 만으로 효과가 없을 때에는 치과병원에 내원해서 자세한 검사 및 상담을 받아 보는 것이 효과적이다. 결국 이 모든 방법들은 구강건조증으로 인해서 생길 수 있는 감염성 질환의 예방과 치료, 그리고 삶의 질을 높이는 데에 도움이 된다.

/익산시보건소 구강관리센터 치과의사 조정환

마스터 기자  iksanpress@hanmail.net
- Copyrights ⓒ익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불법 용납 못해' 익산시, 매일시..
제8대 地選 익산시장 잠룡들 서서히..
사학 명문 원광대 신입생 미달, 766..
유희환 前 익산시 미래농정국장 '공..
익산 2월 28~3월 2일 사흘동안 10..
익산 60대 부부 2명, 코로나 확진 ..
청아아파트 부근 도로개설 요구 여..
지연된 '농촌공 익산지사 신청사'상..
원대사거리~북일초 650m 구간, 경관..
익산농협,코로나 불구 조합원에 총 ..
최신뉴스
정헌율 익산시장, 제20회 문해교육..  
전북농기원, 전북 농경지내 둠벙 ..  
원광대 치과대학, 기초치의학 대학..  
익산경찰서-원광대, 유학생 범죄예..  
익산소방서 의용소방대, 청정 익산..  
익산시, 방역수칙 위반 다중이용시..  
어양동 통장協, '나눔냉장고'에 후..  
꽃향기 가득 익산 조성 ‘봄꽃 30..  
전북대, 중등교사 임용시험서 177..  
김수흥 국회의원, CJ제일제당 등 ..  
식품진흥원 제4대 이사장에 김영재..  
사립 '이리중' 내년부터 남녀공학..  
‘익산 체력인증센터’ 3월 2일 운..  
익산시·롯데마트, 청년외식창업 ..  
평화육교 재가설공사 현장 인근 침..  
인사말 연혁 편집규약 윤리실천요강 광고판매윤리강령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sanpress@hanmail.net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