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1-04-14 오후 06:11:13 전체기사보기 원격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시민여론광장
알림방
자유게시판
익산신문에 바란다
 
뉴스 > 의회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민평당 탈당 장경호 시의원, 이달 17일 민주당 입당
“좀 더 폭넓은 의정활동 위해 민주당에 입당하게 됐다”
마스터 기자 / iksanpress@hanmail.net입력 : 2020년 02월 19일(수) 11:21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 민주평화당을 탈당해 이달 17일 더불어민주당에 입당한 장경호 시의원.
ⓒ 익산신문
제8대 익산시의회(의장 조규대) 소속 시의원 25명 중 민주평화당(이하 민평당) 소속 의원이 한명도 없게 된 가운데 지난달 하순 민평당을 탈당한 초선의 장경호 의원(중앙· 평화·인화·마동)이 이달 17일 더불어민주당에 입당한 것으로 뒤늦게 알려졌다.

장경호 시의원은 지난달 하순 민평당 탈당과 함께 민주당 입당 신청을 했었다.

이와관련 민주당 심사위원회는 심사를 거쳐 이달 17일 최종 입당 결정을 내린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장경호 의원은 “좀 더 폭넓은 의정활동을 위해 민주당에 입당하게 됐다”며 “문재인 정부의 1호 공약이 도시재생인 만큼 낙후된 익산 구도심의 활성화를 위해 지역의 필요한 부분을 세심하게 살피고, 시민들의 의견이 정책으로 반영되도록 가교역할에 더욱 매진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제21대 총선을 앞두고 있는 만큼, 민주당의 승리를 위해 열심히 힘을 보태겠다"는 의견도 함께 피력했다.

 장경호 의원은 십 수년간 낙후된 구도심발전을 위해 꾸준한 활동을 전개하며 도시재생을 대표하는 인물로 지난 지방선거에서 당선되어 시의회에 입성하였다.

지난 6.13지방선거서 민평당 소속으로 출마 2표차로 신승, 의회에 진출한뒤 지난해 민평당의 분당과 내홍 등이 빚어지자 탈당하고 민주당에 입당하기로 마음을 바꾼 것으로 알려졌다.

따라서 익산시의회 전체 25명의 시의원 당적은 민주당 18명, 무소속 5명, 정의당 2명 등의 분포를 보이고 있다./홍동기 기자

마스터 기자  iksanpress@hanmail.net
- Copyrights ⓒ익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김장수 익산시 비서실장, 최근 사의..
미륵산 70대 여성 살해 용의자 70대..
한병도,익산 시·도의원과 함께 박..
올 연말엔 익산서 수도권 연무IC로 ..
코로나19 재난문자 발송중단에 불..
민간특례방식 익산 도심 공원 조성..
익산시 동부권노인복지관 건립 놓고..
익산 某아파트 50대 경리직원 관리..
익산시,부동산거래 민간위반사례 17..
시립도서관, 공무원·자격증 강의 ..
최신뉴스
익산 코로나19 확진자 1명 추가…..  
익산시, 다자녀 혜택 아이조아카드..  
생존이 아닌 공존의 꿈을 꾸어보자  
익산시, 지역 맞춤형 노인일자리사..  
익산시, 가축분뇨 활용 ‘경축순환..  
익산소방서, 초기소화 성공 김창열..  
참여연대, '세월호 7주기 추모' 4...  
식품진흥원-식품연, 고령친화 식품..  
신동 푸드마트데이, 인재육성 장학..  
마동 새마을부녀회, 상인들에 ‘재..  
익산시, 깨끗한 물 공급 '수질관리..  
평화동 새마을부녀회, ‘사랑의 반..  
웅포면 새마을부녀회, 사랑의 밑반..  
익산시-용산구, 시설료 상호 감면 ..  
원광대, 코로나 극복 힐링 스토리 ..  
인사말 연혁 편집규약 윤리실천요강 광고판매윤리강령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sanpress@hanmail.net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