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10-26 오후 07:02:59 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시민여론광장
알림방
자유게시판
익산신문에 바란다
 
뉴스 > 소식/정보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익산다이로움 가맹점 등록 서둘러 신청하세요”
지역사랑상품권 이용 활성화 법률’ 시행으로
10월부터는 등록가맹점 업체에서만 사용 가능
가맹점 유지하기 위해서는 9월까지 등록 필수
마스터 기자 / iksanpress@hanmail.net입력 : 2020년 09월 15일(화) 15:26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 사본 -익산다이로움 상점 스티커
ⓒ 익산신문
‘지역사랑상품권 이용 활성화에 관한 법률’ 시행에 따라 오는 10월부터는 가맹점 등록한 업체에서만 익산 지역화폐인 ‘익산다이로움’이 사용가능해진다.

따라서 익산다이로움카드 결제가 가능한 업체들은 9월까지 가맹점 등록신청을 마쳐야 한다.

익산시에 따르면 오는 10월부터 ‘지역사랑상품권 이용 활성화에 관한 법률’이 시행됨에 따라 업체가 직접 ‘익산다이로움 가맹점’으로 등록 신청해 익산시의 승인을 받은 후 다이로움카드를 사용할 수 있다는 것.

현재 익산다이로움카드 결제가 가능한 가맹점들은 9월30일까지 가맹점 등록신청을 마무리해야 한다.

기한 내 신청을 안 할 경우 10월 이후 가맹점 등록이 자동 취소돼 다이로움 결제가 제한된다.

가맹점 등록신청은 방문 없이 비대면으로 진행된다. 간편문자 등록신청(개별 가맹점주에게 발송되는 문자에 표기된 인터넷 사이트( https://kt.com/zhzy)를 통해 가입하면 되며 문자를 받지 못한 경우 착한페이앱(익산다이로움앱)을 통해서 할 수 있다.

시는 가맹점 등록 신청을 한 업체를 대상으로 가맹점 지정 여부를 심사할 예정이다.

제한업종과 타지역 본사직영 가맹점 등을 제외하고 기존 가맹점들은 대부분 가맹점이 유지될 전망이다.

↑↑ 지역화폐 익산다이로움 카드.
ⓒ 익산신문
지금까진 익산다이로움은 신용카드 가맹점이면 별도의 가맹점 등록 절차 없이 대형마트, 기업형 수퍼마켓, 유흥·사행업소 등 제한업종을 제외한 1만2000여 곳의 사업장에서 자동으로 등록돼 사용해왔다.

시는 업체들에게 이달 말까지 가맹점 등록을 마칠 수 있도록 홍보에 나서는 한편 10월 이후에도 미신청 가맹점과 신규 가맹점을 대상으로 가맹점 등록을 독려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지역사랑상품권법 시행으로 다이로움 가맹점 등록을 해야 하는 소상공인들은 번거롭고 가맹점 미등록 시 결제 제한으로 시민들의 사용에 불편이 예상된다”며 “이번 가맹점 등록은 법적인 절차인만큼 기한 내 모든 사업장이 참여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지역화폐 익산다이로움은 지난 1월 출시돼 현재까지 7만4,000여명이 회원으로 가입했으며 1,226억원이 발행되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역할을 하고 있다.

특히 지역 내 소비를 증가시켜 소상공인 매출 증대 등 소비 진작에 긍정적인 작용을 하고 있다.

시는 지역화폐 활성화를 위해 올해 12월까지 월 50만원 한도 내에서 10% 인센티브를 지급하고 이달에는 골목상권 살리기 ‘추석맞이 깜짝 이벤트’로 사용금액 중 50만원 한도 내에서 10%를 다시 포인트로 되돌려 주는 페이백을 시행하고 있다./홍동기 기자









 

마스터 기자  iksanpress@hanmail.net
- Copyrights ⓒ익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김영배 전 전북도의장, 함라정원카..
조규대 의원, 음주운전 물의 관련 ..
익산 신흥공원에 가면…가을향연에..
익산 실내야구연습장 건립 마침내 1..
익산시의회, 의정활동 생중계 시작 ..
익산 취업박람회, 현장면접기업 20..
익산역광장서 최초 랜선‘할로윈행..
익산시, 함지박 등 대물림맛집 14곳..
"저출산극복 위해 다자녀가정 기준 ..
【사설】평화주거환경개선사업 희망..
최신뉴스
익산시민의 종 제작 기부금 모금 ..  
道농업기술원,장미 신품종 개발·..  
全銀, 레그테크 기반 내부통제 자..  
정헌율 익산시장, 인구 유출 최소..  
전북교육청, 2021년도 지방보조금 ..  
가람시조문학상, 신필영 시조시인 ..  
익산시평생학습관, 시민대학 비대..  
원광대, 청년전북 뉴웨이브 지원사..  
함열 의용소방대, 11월 2일 전북기..  
장점마을, 익산시·전북도에 암발..  
익산시, 전주시에 전주대대 이전 ..  
익산문화원, 제4회 문화원의 날 개..  
여산면 일심신협 ‘사랑의 전기요..  
인화동 이리 감리교회, 창립 71주..  
익산시, '온라인 그랜드 취업박람..  
인사말 연혁 편집규약 윤리실천요강 광고판매윤리강령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sanpress@hanmail.net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