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7-07 오후 06:40:10 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시민여론광장
알림방
자유게시판
익산신문에 바란다
 
뉴스 > 소식/정보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원광대병원 수술없는 대동맥판막 교체술 첫 성공
순환기내과 윤경호·조재영 교수팀 승인기관 지정돼 시술
굳이 서울까지 안 가도 TAVI 시술 받을 수 있는 여건 마련
마스터 기자 / iksanpress@hanmail.net입력 : 2019년 10월 31일(목) 09:32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 최고 난이도 심혈관 시술로 꼽히는 경피적 대동맥판막 치환술을 국내 처음으로 성공시킨 원광대병원 순환기내과 윤경호 교수(좌측) 조재영 교수.
ⓒ 익산신문
원광대학교병원(병원장 윤권하) 순환기내과 윤경호·조재영 교수팀이 보건복지부로부터 최고 난이도 심혈관 시술로 꼽히는 경피적 대동맥판막 치환술 (이하TAVI,Transcatheter Aortic Valve Implantation) 승인 기관에 지정돼 첫 시술을 성공적으로 시행했다고 밝혔다.

대동맥판막 협착증은 나이가 들면서 심장에서 몸으로 혈액이 나가는 대문 격인 대동맥판막이 딱딱해져서 잘 열리지 않는 판막질환으로, 흉통·호흡곤란·실신 등의 증상이 발생하면 상당수 환자가 2~3년 이내에 사망하는 무서운 질환이다.

약물치료만으로는 증상이나 생존율을 호전시킬 수 없기 때문에 가슴을 열고 새로운 판막을 삽입하는 개흉수술이 유일한 치료법이었으나 최신 치료법인 TAVI는 가슴을 열지 않고 새로운 판막을 삽입할 수 있기 때문에 개흉술보다 합병증 발생 가능성이 낮고, 일상생활로의 회복이 빠른 장점을 가지고 있다.

그렇지만 성공적인 TAVI 시술을 위해서는 고도의 숙련이 필요해 경험·인력·시설·장비 등에 대한 요건을 충족해 보건복지부의 승인을 받은 기관만 시행할 수 있다.

시술의 전반적인 과정은 기존에 흔히 시행하는 관상동맥 조영술 및 관상동맥 스텐트 시술과 기본적으로 유사하다.

시술 시간은 약 1~2시간 가량으로 심각한 합병증이 없다면 시술 후 7일 이내에 퇴원해 일상 생활에 바로 복귀할 수 있는 신 의료기술이다.

원광대병원은 지난 7월 시술 기관으로 지정됐고, 1025일 첫 환자를 시작으로 본격적으로 시술을 시행했다.

윤경호 심혈관센터장은 “TAVI 시술은 고령이나 전신마취 등으로 개흉 수술이 어려운 환자에게 가장 이상적인 최첨단 치료 방법”이라고 하면서 이제는 굳이 서울까지 가지 않더라도 인증된 병원에서 TAVI 시술을 받을 수 있는 여건이 마련돼 지역 주민들에게 최신의 의료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홍동기 기자 

마스터 기자  iksanpress@hanmail.net
- Copyrights ⓒ익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익산지역 공공 기관단체 고위직 여..
이춘석 전 의원,국민연금공단 이사..
익산시 코로나19 차단 비협조시설 ..
민주당 익산 甲 지역위원회 확약서 ..
제8대 익산시의회 후반기 원구성 마..
익산서 자가 격리 중 수칙 위반 외..
올 하반기부터 각종 제도 이렇게 달..
익산화물터미널 공사자재 차지…화..
소규모 저수지 제방 붕괴사고…긴급..
시의회 후반기 의장단·상임위원장 ..
최신뉴스
익산 성당파출소 신축 이전 개소식  
올 서동축제·국화축제 둘 다 사실..  
市, 코로나19 확산 방지 식료품 등..  
공무원연금공단-익산시, 은퇴자 공..  
원광대 최나영 교수, 제30회 과학..  
평화동 불법 쓰레기 투기지역 꽃밭..  
원광대, 학·연 연계 사업화 선도..  
모현근린공원·소라산자연마당, 해..  
왕궁 식품진흥원, 다목적 공간 '소..  
상수도 급수공사 대행업체, 방역물..  
용안면 새마을부녀회, 반찬 나눔 ..  
김수흥 의원,장점마을 피해 배·보..  
농기실재단, 코로나 고통분담 성과..  
익산시, 대전 74번 확진자에 구상..  
전북대 한옥 교육생들, 문화재 수..  
인사말 연혁 편집규약 윤리실천요강 광고판매윤리강령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sanpress@hanmail.net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