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3-05-31 오후 06:08:00 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뉴스 > 정치/경제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익산 국가식품클러스터 2단계 조성 더 빨라지나
국토부 국가첨단사업벨트 세부 추진계획 발표…이르면 2026년 착공 전망
마스터 기자 / iksanpress@hanmail.net입력 : 2023년 03월 27일(월) 09:19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 익산시 왕궁면에 조성될 국가식품클러스터 2단계 조감도(안).
ⓒ 익산신문

국가첨단산업단지 후보지로 선정된 전북지역 익산 국가식품클러스터 2단계완주 수소특화 산업단지가 이르면 오는 2026년 첫 삽을 뜰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이는 정부가 315일 국가첨단산업벨트 조성계획을 발표한데 이어 후보지로 선정된 첨단산업단지의 속도감 있는 조성을 위해 범정부 합동추진지원단 발족 등 전폭적인 지원을 공언했기 때문이다.

국토부는 324일 관계부처와 합동으로 비상경제장관회의 겸 수출투자대책회의를 열고 국가첨단산업벨트 세부 추진계획을 발표했다.

세부 추진계획으로는 먼저 신규 국가산업단지 사업시행자 선정은 관계기관 협의를 거쳐 4월중 완료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이번 신규 산단에 대해서는 후보지 별 입지 및 산업특성을 고려해 LH 외에도 철도공단, 수자원공사, 지방 도시·개발공사 등으로 다각화할 예정이다.

↑↑ 익산 국가식품클러스터 2단계 국가첨단산단 후보지 위치도.
ⓒ 익산신문

또 신속 사업이 필요한 산업단지의 경우 공공기관 예비타당성 조사를 신속 예타로 추진하고 심사 우선순위도 부여하여 최대한 신속하게 계획이다.

또 지역 산업 거점별 경쟁력 강화를 위해 지방 5대 도시에는 도심융합특구 개발을 본격화해 청년·기업공간과 R&D 규제샌드박스 등 지원을 통해 첨단산업거점으로 육성한다.

아울러 후보지나 인근 지역을 대상으로 첨단전략산업단지, 소부장특화단지, 스마트혁신지구, 캠퍼스혁신파크 등을 연계해 시너지효과를 극대화할 방침이다.

여기에 산업단지 내 투자기업 유치, 기업 및 산업계 애로사항 해소 등을 통해 입지뿐 아니라 전방위적 지원을 약속하기도 했다.

환경영향평가 등 각종 영향평가와 농지·산지 전용을 신속하게 추진하기 위한 인허가 원스톱 서비스도 지원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정부는 다양한 이해 관계자들과 협업할 수 있도록 범정부 추진지원단을 구성해 이달 311차 킥오프(Kick-off)회의를 개최할 계획이다.

이처럼 정부가 국가첨단산업단지조성에 대해 강력한 의지를 갖고 추진함에 따라 전북지역의 익산 국가식품클러스터 2단계완주 수소특화 산업단지조성도 속도가 붙을 것으로 예상된다.

앞서 전북은 신규 국가산업단지 후보지로 익산 국가식품클러스터 2단계와 완주 수소특화 산업단지가 선정됐다.

구체적으로 익산 국가식품클러스터 2단계 국가첨단산단은 오는 2028년까지 왕궁면 일원에 3,855억 원을 투자해 2.07(63만평) 규모로 조성된다.

전북도와 익산시는 기존 식품산업에 ICT 기술을 접목해 푸드테크 기술, 대체식품, 메디푸드 등 신산업을 집중적으로 육성할 계획이다.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은 지역은 스스로 비교우위 분야를 선택하고, 민간 기업은 선제적인 투자계획을 수립하며, 정부는 입지조성·육성정책·규제완화 등을 적극 지원하는 산업육성 3각 체계를 구성할 계획이라며 이번 세부 추진계획 발표를 시작으로 범정부의 역량을 집중해 2026년에 산업단지 착공이 이뤄질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홍동기 기자 












마스터 기자  iksanpress@hanmail.net
- Copyrights ⓒ익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익산도시관리공단 초대 이사장 후보..
익산 재건축·재개발정비예정구역 2..
익산시 부시장에 허전 전북도 도민..
한지붕 두살림 '원광대 총동문회' 5..
황등 진경여고 학생들, 국제요리경..
조은희 시의원, 비피해현장 살피고 ..
익산일시청소년쉼터 비위, 익산시 ..
정헌율 익산시장 오는 31일 굴레 벗..
익산 부송4지구 도시개발사업 빗장 ..
도시관리공단 이사장 인사청문회 6..
최신뉴스
함열올림픽스포츠센터 6월7일~9월 ..  
(재)익산사랑장학재단,2023년 장학..  
전북은행 노조, 창립50주년 기념 ..  
세계여성평화그룹익산지부-익산장..  
신임 허전 익산부시장, 6월 1일 취..  
익산소방서, 어양중학 학생 대상 ..  
전북서부보훈지청, 온라인 감사 메..  
익산시, 과수화상병 유입차단 ‘온..  
김윤철 원광디지털대 총장, 마약범..  
道농기원, 수박 강우 피해 방지 위..  
원광대 임정태 교수, 한의 의료기..  
원광대병원, 만성폐쇄성폐질환 적..  
정헌율 익산시장 항소심서도 무죄..  
원광대, 국립외교원 지원으로 주요..  
익산시 육상·펜싱 연이은 선전…..  
인사말 연혁 편집규약 윤리실천요강 광고판매윤리강령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press@naver.com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