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4-08 오후 05:25:59 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시민여론광장
알림방
자유게시판
익산신문에 바란다
 
뉴스 > 정치/경제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익산갑 황세연·고상진 예비후보 중 누가 선택받나?
바른미래당과 대안신당·민주평화당 등 3당 합당에 따라
익산갑선거구 경합구도,익산을선거구 조배숙 단독 구도
마스터 기자 / iksanpress@hanmail.net입력 : 2020년 02월 21일(금) 18:48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 익산갑 선거구 민주평화당 황세연 예비후보(왼쪽)과 대안신당 고상진 예비후보
ⓒ 익산신문
바른미래당과 대안신당·민주평화당 등 호남을 지지기반으로 하는 3당이 합당하기로 함에 따라 익산지역 갑선거구에 예비후보등록한 이들 3당 후보들의 교통정리가 어떻게 될지 주목되고 있다.

바른미래당과 대안신당, 민주평화당 등 3당은 오는 24일까지 합당 절차를 마무리하기로 했다. 그동안 당내의 거듭된 퇴진 요구를 거부하며 버텼던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도 사퇴하기로 했다.

신당에는 3당 의원 20여명이 참여해 교섭단체를 구성할 것으로 알려졌다.

↑↑ 바른미래당 박주선 대통합추진위원장이 20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바른미래당, 대안신당, 민주평화당은 오는 24일 합당해 법적 절차를 마무리 한다고 밝히고 있다./연합뉴스 캡쳐
ⓒ 익산신문
바른미래당 박주선 대통합개혁위원장, 대안신당 유성엽 통합추진위원장, 민주평화당 박주현 통합추진위원장은 이달 20일 국회에서 만나 이같이 합의했다고 박주선 위원장이 브리핑에서 전했다.

3당이 합당될 경우 익산갑 선거구에 예비후보등록한  민평당 황세연 ((66) 도서출판 중원문화대표 와 대안신당 고상진(46) 대변인중 누가 본선진출자로 결정될지 초미의 관심사가 되고 있다.

익산을 선거구에는 바미당과 대안신당 후보가 없고 민평당 현역 조배숙 의원만 후보등록을 해 조배숙 후보의 낙점이 사실상 확정된 셈이다.

한편 3당 통합 협상에서 걸림돌이 됐던 현재의 지도부 거취와 관련해서는 전원 사퇴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바른미래당 손학규·대안신당 최경환·평화당 정동영 대표는 합당과 함께 물러난다.

통합 신당의 지도부는 현 3당 대표가 추천하는 3인을 공동대표로 해 구성하기로 했다. 다만 바른미래당 추천 공동대표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대표로 등록하기로 했다.

당 최고위원회의는 3당에서 1인씩 추천하고, 미래청년·소상공인을 대표하는 인물들을 추가로 선임하기로 했다. 4월 총선 이후 전당대회를 열어 정식 지도부를 새로 구성하기로 했다.

신당의 이름은 좀 더 논의하기로 했다. 3당은 앞서 '민주통합당'을 신당 당명으로 정했으나 중앙선관위가 불허 결정을 내렸다.

박 위원장은 "이 합당안은 각 당 대표들의 추인 절차를 거쳐서 문제가 없을 것으로 본다"면서 "손학규 대표도 동의했다"고 했다.

그는 "손 대표는 바른미래당 공중분해 전까지 모든 수모와 굴욕을 참아가며 가치를 지키려 최선을 다했다""(이제는) 모든 것을 내려놓겠다는 것이 손 대표 입장"이라고 했다./홍동기 기자 

 

 


마스터 기자  iksanpress@hanmail.net
- Copyrights ⓒ익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익산갑 김수흥 후보, 선대위원장에 ..
마스크 판매사기 익산시내 전 폭력..
익산시 인구 내년 상반기 28만명선..
열린민주당 비례후보 등 익산 총출..
석암동에 익산지역 최초 수소충전소..
프리미엄 'STX 익산창인네움’ APT ..
익산시 "자가격리 벗어나 놀이터 산..
익산지역 개신교 교회 37% 253곳 현..
"지방의회의원 지위 이용한 선거운..
금강·부송동 매립장 야적쓰레기 소..
최신뉴스
익산적십자사, 익산시에 긴급구호..  
익산여성의전화 "성착취 영상 시청..  
익산지역 화폐 출시 3개월 만 '먹..  
익산시 공공배달앱 개발출시 왜 늦..  
코레일유통, 코로나19 극복 100만..  
"직장내 괴롭힘 20대 여성 사망사..  
망성면 기관단체연합, 면 마스크 3..  
익산시청 임남길 계장, 부친상 부..  
익산육아종합지원센터 ‘놀이꾸러..  
시립도서관, “집에서 전자도서관 ..  
"4인가족이 월100만원씩 석달 쓰면..  
권태홍 후보, 세계기차테마파크 조..  
익산시 체육회, 코로나19 극복 헌..  
원불교 "법회 19일까지 휴회…이후..  
원디대 재학-졸업생들 코로나19 성..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sanpress@hanmail.net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