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5-30 오후 06:29:28 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시민여론광장
알림방
자유게시판
익산신문에 바란다
 
뉴스 > 우리동네소식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市, 봄꽃 20만본 식재… 화사한 봄 분위기 연출
도심 곳곳에 일렁이는 꽃물결…코로나19 스트레스 완화 기대
마스터 기자 / iksanpress@hanmail.net입력 : 2020년 04월 06일(월) 15:11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 익산시가 도로변에 봄꽃을 식재하고 있다.
ⓒ 익산신문
코로나 19 감염병으로 인해 시민들의 피로감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익산시는 시내 주요도로변에 봄꽃을 식재해 시민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하고 있다.

시 직영 양묘장에서 씨앗을 파종해 겨우내 육묘한 봄꽃 펜지, 비올라, 마가렛, 메리골드, 리빙스턴 데이지 등 20만본을 주요 도로변에 식재해 도심 곳곳을 장식하고 있으며, 특히 주요 교통섬(북부시장사거리, 모현사거리 등) 5개소에는 튤립 2만본이 화사하게 봄 분위기를 높여가고 있다.

지난 3월에는 꽃향기 가득한 품격 있는 익산 만들기를 통해 관내 84개 교육기관 및 읍·면·동에 약 8만본의 봄꽃을 배부해 시민정서를 함양할 수 있도록 추진했으며, 계절별로 꽃을 가꿀 수 있도록 6월과 9월에도 초화류 16만본을 지원할 계획이다.

↑↑ 익산시 주요 교통섬에 튤립이 식재돼 화사한 봄 분위기를 연출하고 있다.
ⓒ 익산신문
시는 연간 100만본에 달하는 꽃을 시 양묘장에서 직접 길러 주요 교통섬 및 가로화단, 가로화분 등에 계절별로 식재하고 있으며 특히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사회분위기를 밝고 활기차게 전환될 수 있도록 총력을 다 할 계획이다.

김형순 늘푸른공원과장은 “꽃은 가꾸고 관심을 가져주는 것이 더욱 중요하므로 시민들의 성숙한 시민의식과 사랑이 필요하다”면서 “앞으로도 계절별로 지속적인 꽃 식재를 통해 아름다운 익산시를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박해정 기자

마스터 기자  iksanpress@hanmail.net
- Copyrights ⓒ익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익산에 명예도로 1호 하림그룹 상징..
익산 먹자골목에 결식아동 위한 이..
익산 웅포대교서 승용차 추락 50대 ..
"시립교향악단 창립 관련 개정조례..
오리온"익산 여직원 자살,회사와 직..
"수소차 충전소 없는데 보조금부터 ..
국회 의원회관 김수흥 728호·한병..
익산 귀금속 원정털이범…재난지원..
익산시, 다중이용 공공시설 개방 ‘..
【사설】긍지 안겨준 함열여고 출신..
최신뉴스
국민권익위원회-익산지역 전통시장..  
익산 팔봉·여산 군경묘지 비석 전..  
익산 등 4개古都 신축 한옥 팔기 ..  
스승의 날 교육부 장관 표창…신이..  
【익산칼럼】제2혁신도시와 전북도..  
【열린 광장】자랑스러운 순국 의..  
【김경원의 노무칼럼】휴직, 휴업 ..  
【줌인찰칵】봄의 향기 - 조수인  
【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달의 ..  
【국민연금 Q&A】아르바이트 하는..  
【국민건강보험 Q&A】건강보험증 ..  
【고용정보】오늘의 구인정보(05.2..  
전북대 약대, 5월 29일 비전선포식..  
대한적십자 익산지구協, 소외계층 ..  
주택관리공단 익산지역단, 독거노..  
인사말 연혁 편집규약 윤리실천요강 광고판매윤리강령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sanpress@hanmail.net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