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1-03-07 오전 09:01:41 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시민여론광장
알림방
자유게시판
익산신문에 바란다
 
뉴스 > 기획/특집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3만 4천 이공인(裡工人)은 하나로'
17일 이리공고 총동창회 정기총회 및 한마음 체육대회 성황
자랑스런 이공인에 박창호 동문(3회) 뽑혀…장학생 시상도
우창수 기자 / iksanpress@hanmail.net입력 : 2011년 04월 17일(일) 15:00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이리공고 총동창회 임원들(앞줄)과 송재성 장학회로부터 장학금을 받은 학생들이 시상식이 끝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리공고 총동창회 임원들(앞줄)과 송재성 장학회로부터 장학금을 받은 학생들이 시상식이 끝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곳은 옛날에 백제의 강토/
오늘날 새로운 대한의 도시/
공예의 천재로 빛내던 겨레/
그 피를 이어온 우리 아닌가/
우리는 힘을써 배우고 익혀/
공업의 나라로 이름을 내세/

3만 4천 이공인((裡工人)들이 하나가 됐다.

2011년 이리공고 총동창회 정기총회 및 한마음 체육대회가 17일 류마영 총동창회장을 비롯해 동문, 가족 등 500여명 참석한 가운데 이리공고 교정에서 열렸다.

 

자랑스런 이공인상에 선정된 박창호 동문(86·3회·가운데)과 총동창회 류마영 회장(57·3회·왼쪽), 이광훈(57·3회·오른쪽).

자랑스런 이공인상에 선정된 박창호 동문(86·3회·가운데)과 총동창회 류마영 회장(57·3회·왼쪽), 이광훈(57·3회·오른쪽).

정기총회에 이어 열린 자랑스런 이공인 시상식에선 3회 졸업생 박창호 동문(86·3회)이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평생 교육자의 길을 걸어온 박창호 동문은 일본에 사는 이공인과의 가교역할을 톡톡히 했다. 동창회관 역사관 전시물을 직접 제작하는 열정을 보여주기도 했다.

류마영 회장은 "박창호 동문은 한결같은 후배사랑을 실천해 동문들의 귀감이 되고 있다"며 "3만 3천 동문들의 마음을 담아 진심으로 감사의 말을 전한다"고 밝혔다.

한마음 체육대회는 축구, 족구, 릴레이, 윷놀이 등 다채롭게 펼쳐졌다.

김완수 전 회장은 "갈수록 동문들의 참여도가 높아져 이공인으로서의 자부심이 느껴진다"며 "내년엔 더 많은 동문 가족들이 모여 그동안 못다 한 정을 나눴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류마영 총동창회장 인터뷰

#"이공인의 내일에 사랑과 희망이 가득"

 

"이공인은 고향의 어머니 품 같은 이리공고를 모태로 모인 형제이면서 개인을 내세우지 않고 묵묵히 맡은바 책임을 완수한 진솔한 사람들입니다."

류마영 총동창회장(57·37회)은 "이리공고는 3만4천여 명의 졸업생을 배출한 71년의 전통에 빛나는 명문학교로서 어느 학교보다도 끈끈한 정과 탄탄한 단결력을 자랑으로 내세우며 믿음직한 후배들이 배출되고 있어 항상 든든하다"고 밝혔다.

류 회장은 "동창회는 안정적인 운영과 발전을 위해 평생회비 1천명 납입운동과 연회비 납부운동을 추진하고 있다"며 "신용카드사업, 이공 발전위원의 집 사업 등에 모두 참여하고 자긍심을 갖자"고 역설했다.

류 회장은 "이공인의 내일에 사랑과 희망이 가득차 있음을 오늘 동문들의 단합된 모습에서 볼 수 있었다"면서 "눈물 나도록 기쁜 이공인의 미래를 위해 3만 4천여 동문 모두 힘을 합쳐 나가자"고 밝혔다.

/글·사진=우창수·강명수 기자

 

 

 

 

 

 

우창수 기자  iksanpress@hanmail.net
- Copyrights ⓒ익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제8대 地選 익산시장 잠룡들 서서히..
익산 2월 28~3월 2일 사흘동안 10..
익산농협,코로나 불구 조합원에 총 ..
익산역 철도차량기지 이전 필요성 '..
평화육교 재가설공사 현장 인근 침..
"KTX호남선 천안아산역~익산역 직선..
익산상의 제24대 회장에 김원요 부..
사립 '이리중' 내년부터 남녀공학으..
국식클 마침내 100개 기업 유치…분..
겁없이 부모 차 훔쳐 운전한 익산 ..
최신뉴스
"소방관이 되고 싶다면! 소방서 체..  
전북은행, '신규고객 경품가득 이..  
【사설】신임 식품진흥원 수장 어..  
함라면 한 주택서 불…인명피해 없..  
익산시, '미세먼지 저감' 전기굴착..  
익산시, NH제휴카드 적립금 1억여..  
익산 시청사 공중화장실 불법 촬영..  
【익산익산인】"역량 UP, 도움 필..  
원광보건대 ‘해외취업지원사업’ ..  
익산도 ‘아이스팩 재활용 시스템..  
익산시, ‘시민·화훼농가’에 희..  
‘익산작은도서관연합회’ 지난 3..  
익산시 초대 감사위원장에 함경수 ..  
보석박물관, 김행령 작가 정크아트..  
원광대, 비대면 온라인수업 지원 ..  
인사말 연혁 편집규약 윤리실천요강 광고판매윤리강령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sanpress@hanmail.net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