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1-17 오후 10:06:47 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시민여론광장
알림방
자유게시판
익산신문에 바란다
 
뉴스 > 허석봉의보석이야기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루비이야기
마스터 기자 / iksanpress@hanmail.net입력 : 2013년 07월 22일(월) 10:07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허석봉 익산귀금속 제조업 발전협의회장 (주)현담주얼리 대표이사

허석봉 익산귀금속 제조업 발전협의회장 (주)현담주얼리 대표이사

아주 오래전부터 루비를 지니고 있으면 병을 예방하고 전쟁에 나가서도 죽지않는다고 믿어 자신을 지키는 신물처럼 여겼으며 구약성서에는 신이 천지 만물을 창조 할 때 만든 12가지의 보석 중 루비를 제일의 보석으로 기록하고 있다.

 루비와 관련한 전설 중에 하나를 소개하면 BC 10세기경 미얀마의 옛 도시 만다레에는 나가라고 하는 아름다운 공주가 있었고 주변 국가의 많은 왕자들은 이 공주와 결혼하기 위해 왕궁 앞에서 진을 치고 구애 하였는데 남편 선택에 고심하던 공주는 그 무렵 백성들을 공포에 빠트린 깊은 산속의 식인용을 처치하는 왕자와 결혼하겠다고 발표했다.

 이 소식을 듣고 용을 잡기 위해 달려간 왕자들은 달의 화신이라 하여 밤에만 활동하는 이 용에게 모두 잡아먹히고 오직 한 사람만이  누더기를 걸치고 낮에 용을 습격해 마법의 화살로 용을 쏘아 잡았다.

 용의 머리를 잘라  돌아온 이 용감한 사나이가 누더기를 벗자 어느새 젊고 미남인 태양의 왕자로 변해 있었고 나가 공주의 사랑의 눈길이 전해지자 이 두 사람이 갑자기 사라지고 그 자리에는 세 개의 큰 알이 남겨 졌는데 그 첫 번째 알에서 태어난 사람은 버마의 왕이 되었고 두 번째 알에서 태어난 사람은 중국의 황제가 되었으며 마지막 세 번째 알에서는 짙은 다홍색의 아름다운 루비가 나왔다고 전해진다. 
 

이후 나가 공주는 태양과 함께 행복한 삶을 살았고 루비는 불꽃의 돌로 여겨져 물속에 루비를 넣으면 물이 끓게 된다고 믿게 되었다.
 
 옛 사람들은 루비를 항상 심장 가까운 곳에 간직했고, 반지는 왼손에 끼고 브로치는 왼쪽 가슴에 달았다고 한다. 루비는 사람의 천성을 선량하게 하며 영지를 넓이거나 귀족 칭호를 획득하는데 기여하고 마음의 평온을 유지해 나쁜 유혹을 뿌리쳐 몸을 보호해 준다고 믿었다.

 또한 13세기 실론의 왕은 주먹 크기의 루비를 항상 가지고 다니면서 얼굴이나 목 등을 문질렀는데 이런 이유 때문인지 그가 90 세로 죽었을 때 그의 얼굴이 장미 빛으로 빛났다고 하며 영국의 헨리 5세는 전쟁터에 나갈 때 루비가 자신을 수호해 줄 것이라는 믿음으로 반드시 루비가 세팅된 왕관을 쓰고 출전 했다고 전한다.

 
 

마스터 기자  iksanpress@hanmail.net
- Copyrights ⓒ익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김수흥 제21대 총선 예비후보 출판..
평화육교 임시우회도로 4차선 계속 ..
익산원협, 영등동 로컬푸드매장 임..
【사설】역사에 한 획 그은 국립익..
평준화 일반고 합격자 발표…익산지..
제21대 총선 남성고·이리고 출신 ..
총선 익산 후보군 13명…왜 이렇게 ..
익산시 북부권 민원부서 북부청사 ..
영등동 B유치원서 가스누출…"원생 ..
익산경찰서장에 임성재 전북청 정보..
최신뉴스
【익산익산인】국립익산박물관 개..  
【익산칼럼】덕불고 필유린(德不孤..  
【월요아침窓】사람농사(人農)꾼의..  
【보훈 Q&A】6.25전쟁 때 활약하신..  
【김경원의 노무칼럼】건설공사 안..  
【국민연금 Q&A】소득공제용 국민..  
【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강물..  
【줌인찰칵】흔하지만 특별한 일몰..  
광주지방국세청장, 익산세무서 신..  
익산시 ‘마을전자상거래’ 설명회..  
지역화폐 ‘익산 다이로움’카드 ..  
남성총동창회, 소외계층에 나눔행..  
'인구비상'익산시 출산장려책 올해..  
2020년 청년창업 지원 사업 ‘청년..  
제7대 ECO융합섬유연구원장에 김남..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sanpress@hanmail.net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