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1-21 오후 07:16:54 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시민여론광장
알림방
자유게시판
익산신문에 바란다
 
뉴스 > 국민연금Q&A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국민연금 Q&A】국민연금, 낸 돈보다 많이 받는다는데, 사실인가요?
V최초로 연금을 받는 시점에 과거의 소득을 현재가치로 재평가하여 연금액 산정
v연금을 받는 중에는 물가상승분에 따라 연금액도 오르는 등 납부한 보험료보다 연금수령액 많음
마스터 기자 / iksanpress@hanmail.net입력 : 2019년 06월 21일(금) 21:32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그렇습니다. 일반적으로 국민연금은 납부한 금액보다 나중에 연금으로 받는 액수가 훨씬 많습니다.

국민연금은 현재 소득의 9%를 납부하고 2028년 이후부터 소득대체율 40%(가입기간 중 평균소득이 가입자 전체 평균소득과 같은 기준)를 보장하고 있습니다.

국민연금은 수급개시 연령인 62세(1953년생 이후부터는 출생연도별로 61~65세)가 되어 받는 연금액을 계산할 때, 가입기간 중의 소득은 연금수급시점의 가치로 재평가하여 그동안의 물가 및 소득상승분을 반영합니다. 또한 연금을 받는 중에도 통계청에서 고시한 전년도 전국소비자물가변동률만큼 매년 연금액을 인상하여 지급하기 때문에 실제 받는 금액은 본인이 납부한 보험료에 비해 많게 됩니다.

즉, 가입자인 국민의 부담 수준에 비해 혜택은 비교적 높게 설정되어 있어 사기업의 개인연금상품과 비교해도 국민연금만큼 수익이 높은 상품은 시중에 없습니다. 그럴 수 있는 이유는 공적연금으로서 영리를 목적으로 하지 않고 운영비용의 일부를 국고에서 지원하며 상품 판촉비용, 수수료 등 부대비용이 들지 않기 때문입니다.

국민연금 도입 초기에 가입한 세대들은 자신의 노후준비와 부모를 부양해야 하는 이중부담 때문에 그 부담을 완화시켜주기 위해 시행 초기에는 저부담·고급여의 구조로 출발했습니다.

하지만 이러한 구조는 미래세대에게 부담을 줄 수 있으므로 1998년과 2007년 두 차례에 걸쳐 재정안정화를 위한 제도개혁이 단행되었습니다. 하지만 개정안대로 하더라도 국민연금의 수익률은 일반 사보험에 비해 높은 수준입니다.

국민연금이 납부하는 것보다 향후 덜 받는다는 것은 오해에서 비롯된 것이니, 연금보험료를 성실히 납부하셔서 국민연금의 혜택을 꼭 누리시기 바랍니다.

마스터 기자  iksanpress@hanmail.net
- Copyrights ⓒ익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제21대 총선 남성고·이리고 출신 ..
익산 갑·을 선거구 민주당 후보들..
총선 익산 후보군 13명…왜 이렇게 ..
이춘석, 민주당 살생부격인 하위 20..
익산경찰서장에 임성재 전북청 정보..
익산시, 도시재생 뉴딜사업 추가 선..
입점 공고만 30차례…주얼팰리스 무..
총선 익산을 김성중 예비후보 18일 ..
이춘석·조배숙·고상진·임석삼 후..
이춘석 국회의원 종합의정보고대회 ..
최신뉴스
농업기술실용화재단, 설맞아 성금 ..  
익산세무서, 설명절 앞두고 사랑 ..  
익산시 ‘지방채 조기상환’ 우수 ..  
김수흥 후보 “익산시민 선대위원 ..  
㈜베리굿팜, 어려운 이웃 위해 1,0..  
익산국토청 “귀성길 국식클 진입..  
동산동통장협의회, 익산사랑장학재..  
팔봉동 환경사랑회, 경로당에 백미..  
지역농협 관할싸움에 국식클 편의..  
익산원예농협, 21일 영등동 로컬푸..  
성당면 조수현·안상근씨, 설 명절..  
이리동로타리클럽, 설 맞아 이웃에..  
이리평화새마을금고, 이웃사랑 실..  
설 연휴 당직의료기관 및 휴일지킴..  
코레일유통(주) 호남본부, 150만원..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sanpress@hanmail.net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