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4-07-18 오후 07:00:20 전체기사보기 원격
전체기사
커뮤니티
 
뉴스 > 사회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사랑의 밧줄’ 가수 김용임, 익산시 홍보대사 됐다
지난 16일 위촉식…국내 트로트 열풍 이끌어 전국적인 홍보 기대
마스터 기자 / ikpress@naver.com입력 : 2022년 09월 16일(금) 19:41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 왼쪽부터 정헌율 시장, 가수 김용임, 장엄규 호남지역 팬클럽 부회장
ⓒ 익산신문

익산 출신이자 트로트 ‘사랑의 밧줄’로 전국적인 인기를 얻은 가수 김용임이 익산시 홍보대사로 나서게 된다.

시는 이달 16일 정헌율 시장과 트로트 가수 김용임을 비롯한 장엄규 호남지역 팬클럽 부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홍보대사 위촉식을 진행했다.

이번 위촉식은 지난해에 이어 다섯 번째로, 가수 김용임은 익산시 홍보대사로 2년간 활동하며 지역을 널리 알리는 역할에 동참하게 된다.

익산 출신인 김용임은 지난 1984년 KBS 신인가요제에서 ‘목련’으로 데뷔한 이래로 지금까지 대중들 사이에서 인기를 얻으며 활동하고 있는 트로트 가수다.

특히 2003년에 발표된 ‘사랑의 밧줄’ 노래를 통해 트로트계 대세 반열에 올라 활약한 바 있으며, 지난 2020년 ‘나는 트롯가수다’ 우승과 지난해 한국가요작가협회에서 최고 가수상을 받는 등 꾸준히 그 실력을 인정받고 있다.

김용임 씨는 “어려서 익산을 떠났지만 항상 부모님과 일가친척들로부터 고향에 관한 추억을 듣고 자라 저도 늘 태어난 곳을 물으면 당연히 익산이라고 대답한다”며 “앞으로 익산의 발전상과 관광지로서의 매력을 널리 알리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정헌율 시장은 “전 국민이 사랑하는 애창곡 주인공을 홍보대사로 위촉하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 더욱더 활약하는 모습과 함께 지역 홍보에 최선을 다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익산시 홍보대사는 무보수 명예직으로 임기는 2년이며, 각종 축제 및 행사 참여 등 익산시를 널리 알리기 위한 국내·외 활동을 수행하게 된다./박해정 기자

 



 

마스터 기자  ikpress@naver.com
- Copyrights ⓒ익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익산으로 MT왔다 폭우로 실종됐던 ..
【포토뉴스】익산시청 신청사 베일 ..
익산 기습 물폭탄…수해피해 뉴노멀..
정헌율 시장 등 市간부들 휴일에도 ..
표류해온 동부권 노인종합복지관 건..
익산지역 역대급 호우 피해액 100억..
이춘석 국회의원,“尹 정부 전북 홀..
김관영 지사, 휴일 익산 용동면서 ..
시의회 제3기 예결특위 구성…위원..
행안부 차관, 12일 익산시 수해 현..
최신뉴스
민주당 의원·당원 250여명 익산 ..  
산단공익산지사,온누리상품권 100..  
'8년 주거권 보장과 조기분양 시행..  
원광대-평생교육 유관기관,생명산..  
금마농협, 경로당과 취약농가에 수..  
'AI로 만나보는 생태습지 숨은보물..  
전북대 “반도체공동연구소 반드시..  
평통익산시協, 2024년 평화통일시..  
익산지역 화재 발생 원인 부주의가..  
익산 무료 어린이 풀장 5개 공원서..  
식품진흥원, ESG혁신 주니어보드 ..  
市, 농촌 관광에 청년들의 아이디..  
익산시, 무료 시민정보화교육 수강..  
이리서초, 아이들의 마음을 담은 ..  
웅포면 11개 단체, “수해 아픔 함..  
인사말 연혁 편집규약 윤리실천요강 광고판매윤리강령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press@naver.com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