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6-02 오전 11:43:10 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시민여론광장
알림방
자유게시판
익산신문에 바란다
 
뉴스 > 사회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익산시 ‘남북교류협력위원회’ 2차 회의 개최
1회 추경 때 확보한 기금 5억원 활용 사업방안 논의
남북동향 따른 남북교류협력사업 향후 추진방향도
마스터 기자 / iksanpress@hanmail.net입력 : 2019년 07월 16일(화) 09:43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 이달 15일 열린 익산시 남북교류협력위원회 2차회의 모습.
ⓒ 익산신문
익산시가 ‘남북교류협력위원회’ 2차 회의를 이달 15일 정헌율 위원장과 정도상 부위원장 등 남북교류협력위원회 위원 13명이 참석한 가운데 시청 상황실에서 개최했다.

지난 4월 남북교류협력위원회를 구성하고 첫 회의를 가진데 이어 두 번째 회의이다.

이날 회의에서는 1회 추경 때 확보한 기금 5억 원을 활용한 구체적인 사업방안을 논의했으며 6·30 남북미 정상회담 후의 남북동향에 따른 익산시의 남북교류협력사업의 향후 추진방향에 관해 심도 있는 논의를 펼쳤다.

시는 남북관계의 변화에 따라 언제든지 사업을 추진할 수 있도록 지난해 12월 익산시 남북교류협력에 관한 조례를 제정했으며, 올해 1월에는 유라시아 철도 사업추진을 위한 철도정책계를 신설했다.

3월에는 남북교류전문가 9명을 남북교류협력위원회 위원으로 위촉한데 이어 6월에는 도내 시·군 중 처음으로 5억원의 기금을 조성하는 등 사전준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정헌율 위원장은 “익산시는 남북협력사업 추진에 최적의 요건을 갖춘 도시로 앞으로 도시의 장점을 살린 다양한 남북교류협력사업을 발굴·추진해 나갈 것”이라며 “남북교류협력사업은 대외적 요인이 많이 작용하는 만큼 선제적 대응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홍동기 기자

 

마스터 기자  iksanpress@hanmail.net
- Copyrights ⓒ익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시립교향악단 창립 관련 개정조례..
익산시, 다중이용 공공시설 개방 ‘..
"수소차 충전소 없는데 보조금부터 ..
국회 의원회관 김수흥 728호·한병..
익산 귀금속 원정털이범…재난지원..
익산 시내버스 결행정보 서비스 '유..
익산 불법주정차 단속 84%,영등동 ..
익산 금마 등 4개 古都 신축 한옥 ..
익산역 뒷편 선화로 일방통행 지정 ..
익산某고교 학생에 신천지관련 질문..
최신뉴스
홍시 ‘익산역 시계탑' 노래방서 ..  
22년전 쌍둥이·산모 살린 소방관 ..  
전북은행, 'JB Smart-App 예·적금..  
익산 월성동 '인수공통전염병연구..  
익산 김수흥·한병도 국회의원 1호..  
익산서 귀신 쫓아낸다며 여성 죽게..  
농식품 액셀러레이팅으로 창업서 ..  
낭산면서 도내 첫 과수화상병 발생..  
철도관사마을, ‘새뜰사업’ 발판 ..  
영등동 백제상점가 ‘너나들이 문..  
익산시청소년수련관, 청소년참여기..  
전북교육청, 2020년 9월1일자 교육..  
원광대병원 임산부 여직원 배지 착..  
익산시산악연맹, 지난 31일 배산 ..  
우여곡절끝 익산 도시관리공단 설..  
인사말 연혁 편집규약 윤리실천요강 광고판매윤리강령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sanpress@hanmail.net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