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1-01-18 오후 12:17:31 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시민여론광장
알림방
자유게시판
익산신문에 바란다
 
뉴스 > 박기옥의미식기행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박기옥의 미식기행 - 여름휴가
마스터 기자 / iksanpress@hanmail.net입력 : 2011년 08월 16일(화) 09:57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여름휴가

동일유업 박기옥 전무.

동일유업 박기옥 전무.

여름성경학교 2박3일과 수련회 1박2일을 가평의 명지산 계곡에서 지내고, 울진에서 1박2일 그리고 한강수영장에서 보낸 2011년 여름 휴가가 끝났다. 제법 비가 내리기도 했지만 무더운 여름이 계속된다. 이제 일년만 기다리면 또 여름휴가다.
울진까지는 제법 먼 길이라 이른 아침에 출발했다. 경포대에 있는 “고옥분할머니순두부”에서 조반을 들기로 하였으니, 새벽참을 휴게소의 우동 한 그릇과 김밥 한 줄로 때우고 강릉에 들어섰다. 오랜만이라 한 바퀴 돌아서 그 집을 찾아냈다. 아이들이 모두부를 톡톡 잘라 양념장에 찍어 먹는 것이 제법이다. 순두부도 잘 먹는다. 초당 순두부는 바닷물로 간수를 한다는데, 담백함을 따라갈 음식이 또 있을까 싶다. 여러 해 동안 기회 있을 때 마다 들리게 된다.
해안도로를 타고 내려가다가 동해고속도로에 들어섰다. 울진까지 수월하게 달려 도착했다. 이제 막 돌이 지난 조카가 낯을 가린다. 한번 안아주고서는 왕피천 따라 “솔밭막국수”로 향했다. 그런데 왕피천 대교에서 얼마 가지 않아 들어서는 곳이 2년 전 그 곳이 아니다. 아래쪽으로 이사 왔단다. 문 앞에서 잠시 기다리다가 자리를 차지했다. 수육과 국수를 주문하고 기다리는데 여기저기서 아우성이다. 옆 테이블에 먼저 가면 어떠랴 싶은데 나도 신경 쓰이기는 마찬가지다. 아하~ 2년이나 지났지만 그 맛이다. 돼지고기는 깔끔한 새우젓과 잘 어울리니 순식간에 접시를 비우고, 살얼음이 자각자각한 막국수는 육수부터 시원하게 마시고 시작한다. 더위가 한걸음에 달아나는 것 같다. 불영계곡으로 향했다. 그늘을 찾아 물가에 자리를 펴고는 들락날락하느라 시간 가는 줄도 몰랐다. 지칠 만도 한데 다음 날 날씨가 어떨지 몰라 집에 들어가는 길에 바닷 내음 상쾌한 망양해수욕장에 들리기로 했다. 바람이 제법이라 파도를 타며 한참을 바닷가에 있었더니 허기진다. 진돗개 세마리가 짖어대는 마당에서 바베큐 파티를 준비한다. 푸짐한 저녁이었다.
다음 날 아침 산책을 하고 들어서니 장보러 가자며 장서방이 앞장선다. 죽변항에서 몇가지 활어를 구입하니 산오징어는 서비스로 넣어주고 가격도 친절함도 좋다. 매운탕까지 끓여서 아침을 푸짐하게 먹고 나서는 다들 휴가 지나면 다이어트 하겠다고 호들갑이다. 하지만 시내에 독특한 자장면이 있다고 하니 가는 길에 마저 들리기로 했다. “해주작장면”은 중국식 자장면이라는데 해산물과 채소를 작은 접시에 담아 내는 것도 자장 소스도 독특하다.
덕구온천, 민물고기생태체험관, 성류굴등은 지난번에 다녔었기에 여러 곳을 다니지는 않았지만 가족들이 모여 음식을 나누고 어울리니 휴가답다. 올라오는 길에 아이들 고모가 오븐에 쵸코케익을 잔뜩 구워서 들려준다. 제법 솜씨를 냈는지 맛도 있고 다들 좋아한다. 가족들과 뒹굴다 보니 시간이 순식간에 지나갔다. 언제 어느 곳에 있던지 내게는 가족이 멋진 피서지이고 휴가다.

마스터 기자  iksanpress@hanmail.net
- Copyrights ⓒ익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원광대병원,인구급증 남양주시로 진..
익산시 공무원·업자 국가보조금 낭..
【사설】송학동 폐선 철도 활용,도..
익산지역 일반고 1750명 합격…불합..
이춘석 전의원,국회사무총장으로 7..
합의제 감사기구 익산시 ‘감사위원..
익산지역 11일 확진자 2명 발생…올..
익산시 교통정보센터 교통체계 시스..
KTX 익산역 대륙철도 거점역 성장 ..
육가공 전문회사 ㈜미담 국식클 새..
최신뉴스
익산시, ‘소상공인 버팀목자금’ ..  
익산시 시민 대상 민원서비스, 도..  
익산시청에 아동학대 예방 '전담팀..  
식품진흥원 제4대 이사장 임명 언..  
신지식농업인 곤충분야 1호 전북에..  
"17년 동안 아파트 관리비 빼돌린 ..  
전국적 조직망 갖춘 폐기물 불법 ..  
익산도 거리두기-5인이상 모임금지..  
"불법·무분별 설치 사설 안내표지..  
"농산물 등 지역 대표 자원, 영상 ..  
정헌율 시장, ‘#자치분권 기대해..  
【사설】익산시 초고령사회 대책도..  
【포토뉴스】벌써 다음 총선 경쟁 ..  
【김경원의 노무칼럼】2021년 달라..  
【보훈 Q&A】우리고장 현충시설에 ..  
인사말 연혁 편집규약 윤리실천요강 광고판매윤리강령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sanpress@hanmail.net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