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3-19 오전 06:38:5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시민여론광장
알림방
자유게시판
익산신문에 바란다
 
뉴스 > 사회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원광대 차기총장 선출 과정'잡음'…컷오프 후보 반발
당초 내부 4명· 외부 1명 등 5명 후보 접수
외부인사 김인종 원광보건대 총장 컷오프
김인종,비방글에 증거보전 신청 등 법적대응
원광학원 이사회 오는 21일 4명중에서 확정
마스터 기자 / iksanpress@hanmail.net입력 : 2018년 11월 02일(금) 20:52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 원광대학교 로고.
ⓒ 익산신문
원광대 김도종 현 총장이 오는 12월 22일로 임기가 만료됨에 따라 새 총장 선임을 위한 절차가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컷오프 된 후보가 총장선임절차 중단 가처분 신청을 준비하는 등 총장 선출을 둘러싼 잡음이 일고 있다.

원광대에 따르면 제13대 총장초빙공모 지원자를 지난 9월 17~19일 접수한 결과 석승한(55·원광대 의과대학 교수)·박성태(60·〃경영대학 교수)·박맹수(63·〃교학대학 교수)·이강래(64·〃경영대학 교수)김인종(60·원광보건대총장) 등 교내 인사 4명과 교외 인사 1명 등 모두 5명이 후보접수를 마쳤다.

이에따라 총장후보자 평가위원회는 차기 총장 선출을 위한 후보자 토론회를 지난달 24일부터 3차례에 걸쳐 개최했다.

후보자들의 토론회와 정견발표·비전제시 등을 청취한 추천위는 자체 평가를 거쳐 조만간 원광학원 이사회에 결과를 통보하게 된다.

원광학원 이사회는 후보들의 평가결과를 통보받아 오는 21일 이사회를 열고 총장을 선출하게 된다.

이런 가운데 추천위가 5명의 후보 중에서 외부 후보인 김인종 원광보건대 총장을 전격 컷오프 하면서 반발이 일고 있다.

컷오프 이전에 원광대 내부에선 김 후보를 비방하는 속칭 ‘찌라시’가 나돌기도 했다.

원광대를 사랑하는 모임 일동이라는 명칭으로 유포된 유인물에는 ‘한 집안에서 다 해먹는다. 법인에게 얼마나 많은 걸 해줬냐. 해외사업으로 많은 돈을 잃었다’는 등의 김 후보를 비방하는 내용이 담겼다.

내용에는 김 후보를 직접 지목하지는 않았지만 ‘모 대학 총장이 우리 대학 총장 후보자로 나왔다’는 내용에서 쉽게 김 후보를 지칭한 것으로 확인된다.

유인물에 거론된 김 후보가 컷오프 되면서, 김 후보는 유포자를 처벌해 달라는 내용의 고소장을 제출하는 한편, 법원에도 총장선임절차 중단 가처분 신청을 위한 증거보전 신청을 한 상태로 알려지고 있다.

유일했던 외부 후보가 컷오프 되면서 박맹수·박성태·석승한· 이강래 교수 등 4명의 내부 후보들이 경쟁하게 됐다.

원광대 현 총장의 전격 불출마와 타 대학 총장의 입후보·컷오프 등 원광대 차기 총장을 둘러싼 각종 루머와 잡음이 대학 전체로 확산되면서 그에 따른 후유증도 우려된다.

원광학원은 일단 계획대로 오는 21일 이사회에서 차기 총장 선출을 마무리한다는 방침이다.

원광대 관계자는 “총장 선출 과정에서 여러 잡음이 있지만 예정된 계획과 절차대로 진행할 방침이다”고 말했다./홍동기 기자

 

 

마스터 기자  iksanpress@hanmail.net
- Copyrights ⓒ익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익산지역 조합장선거, 변화·안정 ..
익산경찰서 소속 경찰관 잇달아 사..
익산 낭산서 40대 동생이 60대 형 ..
선거제 개편 공방속 익산지역 총선 ..
'STX 익산창인네움’ APT건립사업 ..
원광대 비자 제한대학 지정, 유학생..
【익산칼럼】화향천리(花香千里) ..
【사설】이춘석 의원 익산시 특강과..
이춘석 국회의원, 13일 익산시청 공..
'도시재생뉴딜사업'도 유라시아 시..
최신뉴스
마동서 뺑소니 30대 입건…"음주운..  
익산시, 2018하반기 지방재정집행 ..  
전북경찰청장, 범인 검거 익산경찰..  
정헌율 시장, 인구유입대책으로'연..  
익산시, 농촌활력과장에 김용수 망..  
“힘든 고민, 함께 해결해요” 청..  
익산백제라이온스클럽,여학생 위생..  
익산시 집행부와 의회 산업건설위 ..  
술취해 주점 물건 부수고 출동 경..  
익산경찰서, 신학기 맞아 학생 비..  
영등2동, 헤어시크와 맞춤형 복지..  
익산시의회,올들어 두번째 임시회 ..  
"22일까지 농가사료직거래 활성화..  
"친환경 전기·이륜 자동차 구입 ..  
원광대, PRIME사업 종합평가 최상..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sanpress@hanmail.net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