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12-10 오후 06:21:2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시민여론광장
알림방
자유게시판
익산신문에 바란다
 
뉴스 > 사회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공조 깨지는 정치현실 냉엄함 실감나네”
정헌율 시장과 공조모습 보였던 이춘석 의원
6.13지선 앞두고 일정한 거리 두거나 모르쇠
10일 원광대 정시장 출판기념회 발걸음 안해
반면 정현욱 시장예비후보 북콘서트 참석 축사
마스터 기자 / iksanpress@hanmail.net입력 : 2018년 03월 12일(월) 14:41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 더불어민주당 이춘석 국회의원(왼쪽)과 정헌율 익산시장.
ⓒ 익산신문
소속 정당은 달라도 익산지역 예산확보와 지역현안 해결 등에 있어 정헌율 시장과 공조 모습을 보여줬던 이춘석 국회의원(익산갑)이 6.13지방선거를 앞두고 정 시장과 일정한 거리를 두거나 모르쇠하고 있다.

이같은 조짐은 지난해 연말부터 나타나기 시작해 최근에는 두드러져 “정치현실의 냉엄함을 실감케 한다”는 반응이 나오고 있다.

지난 2016년 4.13 익산시장 재선거를 통해 취임한 정헌율 시장은 당시 국민의 당 소속으로 더불어 민주당 소속인 이춘석 국회의원과는 소속 정당이 달랐다.

그럼에도 불구, 이춘석 국회의원과 정헌율 시장은 익산지역과 관련된 국비확보와 숙원사업 해결에서 힘을 합치고 공조하는 모습을 보여줬고 그 결과 좋은 성과도 거뒀다는 평가를 받았다.

그러나 지난해 연말 무렵부터 이춘석 국회의원이 정헌율 시장과 일정한 거리를 둬 다소 서먹 서먹해지는 분위기가 감지되기 시작했다.

이춘석 의원이 지난해 12월 19일 익산시청에서 기자간담회를 갖고 지역예산 확보를 비롯한 올해 주요성과·내년 주요계획·6.13지방선거 등과 관련 설명 및 질의응답하면서 “익산시가 현재 추진하고 있는 광역전철망 구축사업은 익산에 도움이 안되는 만큼 반대한다”며 “내년 지방선거에서 우리당 소속이 시장되면 전면 백지화시키겠다”고 밝혀 정 시장의 광역전철망 구축사업추진 의지를 꺾었다.

이 의원은 또 1월 26일 솜리문화예술회관에서 의정보고회를 가지면서 "익산시 신청사 건립방식과 관련 시민적 합의 절차가 필요하다는 생각을 갖고 있다“며 “책임 있는 정치인이 실명을 거론하며 특정세력이 정치적 의도를 갖고 시청청사 건립을 막고 있다고 일방적으로 주장하는 것을 이해할 수가 없다”고 피력, 정 시장에 불편함을 드러냈다.

특히 이달 9일 민주평화당에 입당한 정헌율 익산시장 출판기념회와 민주당 시장예비후보 정현욱 원광대 교수 북콘서트가 10일 오후 원광대 교내에서 거의 비슷한 시간대에 열렸으나 이 의원은 정 교수 북콘서트에는 참석해 축사를 한 반면 정 시장 출판기념회는 모로쇠했다.

이와관련 일각에선 “집권여당 사무총장으로서 지방선거를 총괄지휘, 민주당 출신의 시장을 당선을 시켜야 하는 심정은 이해하지만 한 울타리안에서 거의 같은 시간대에 열리는 정 시장의 출판기념회에 발걸음 조차 안한 것은 큰 정치인의 행보와는 어울리지 않다”는 비판함께 "정치 현실의 냉엄함을 실감케 한다"는 반응이 나오고 있다.

정 시장의 출판기념회에는 민주당 소속 도의원은 한명도 얼굴을 내밀지 않았고, 시의원중에는 민주당 소속 소병홍 의장과, 평화당 소속 주유선·성신용의원, 무소속 김용균 의원이 함께 했다./홍동기 기자

마스터 기자  iksanpress@hanmail.net
- Copyrights ⓒ익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익산시청 근무 40대 여직원 3일 오..
익산시신청사,현청사 1.68배·주차..
익산시공무원노조 제6대 위원장에 ..
익산출신 박원호 소장, 육군7보병사..
익공노 제6대 위원장 선거 6일 결선..
익산지역 치솟는 아파트 분양가 잡..
원광대 13대 총장에 박맹수 교수 취..
동편 공영주차장 운영,익산역 접근..
【사설】익산시,익산역 서부주차장 ..
용안생태습지공원 부근 말산업 메카..
최신뉴스
익산세무서 직원들 사랑의 헌혈운..  
원광대 2캠퍼스 수도권 설립 움직..  
익산시, 2018 지역복지사업 평가 2..  
이리평화새마을금고, 연탄 나눔 봉..  
익산보건소, 만65세 이상 폐렴구균..  
정헌율 시장, 地選 관련 허위사실 ..  
조배숙 의원, "재난수요 특별교수..  
15일 익산시민과 함께 하는 소리여..  
익산소방서, 지역특화형 안전리플..  
전북은행, 10일 창립 제49주년 기..  
조배숙 의원,"익산 국가예산 1438..  
룩스필하모닉 오케스트라, 제2회 ..  
익산 국가예산확보액 3년 연속 최..  
용안면 주택서 화재 1400여 만원 ..  
【결혼】최진석 익산신문 시민기자..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sanpress@hanmail.net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