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1-01-21 오후 06:23:04 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시민여론광장
알림방
자유게시판
익산신문에 바란다
 
생활정보 > 익산맛집 최종편집 : 2019-12-28 오후 04:43:37 |
출력 :
[익산맛집]참숯향이 솔솔 나는 꽃살(덜미살)의 매력
 살림살이가 퍽퍽하다고 하는 요즘 소주 한잔기울이며 나누는 따뜻한 대화가 그립다.  '노릇노릇' 참숯향에 고기가 구워지며 고소함을 내뿜는 “한마루”엔 퇴근..
익산신문 기자 : 2015년 04월 06일
[익산맛집]싱싱한 쌈채소와 함께 활기찬 봄맞이하세요
쌈채소의 독특한 향과 맛을 가장 자연스럽게 느낄수 쌈밥집이 있다.각종 채소를 겹겹이 놓고 따끈한 보쌈 한점과 우렁간된장을 곁들이면  새콤쌉살하고 알사한 향을 ..
익산신문 기자 : 2015년 03월 30일
[익산맛집]20여가지 한약재로 우려낸 돼지등뼈
나른한 봄날, 기운도 없고 입맛도 없는 요즘 어떤 음식을 먹어야 하나 고민하는 순간이 즐겁지만은 않다.평소 먹던 음식은 약간 식상하기도 하고 특별한 음식을 찾아볼라고..
익산신문 기자 : 2015년 03월 23일
[익산맛집]꾸지뽕과 오리의 만남 … 최고의 보양식
황사가 날리는 봄날. 체내에 쌓인 독을 풀거나 중화시키기 위한 음식으로 꼽을 만한 것 중 하나가 바로 오리다. 오리고기는 정력에 좋아 남성들이 선호하는 식품이라고 알..
이솔잎 기자 : 2015년 03월 13일
[익산맛집]‘낙지’와 ‘소곱창’의 만남, 예술이네~
새학기가 시작되는 3월. 선배·후배·친구 등 모든이의 입맛을 사로잡을 메뉴는 뭐가 있을까? 화려하게 보이지만 소박한 매력으로 소주 한 잔, 맥주 한 잔 부딪히며 나눠..
이솔잎 기자 : 2015년 03월 02일
[익산맛집]2500원짜리 짜장면의 행복
경기 불황속 저렴한 가격으로 소비자의 지갑을 여는 '착한 가격'으로 주목받는 곳이 있다. 20여년 간 북부시장 안에서 맛과 자리를 지켜온 '짜장천 짬뽕천'은 자장면은 단..
이솔잎 기자 : 2015년 02월 03일
[익산맛집]12년 한결같은 '그 맛' 모현동 배산 해장촌
아침저녁 바람이 제법 쌀쌀해졌다. 이맘때가 되면 온기를 넣어줄 따끈한 국물 한모금이 제대로 당기는 시기다. 뜨근한 요리하면 생각하는 해장국은 지역이나 끓이는 법..
이솔잎 기자 : 2014년 10월 20일
[익산맛집]30년 전통…감성을 깨운다 - 중앙동 영빈회관(063-855-0836)
익산의 중심지이자 문화예술의 거리로 사람들의 감성을 채워주는 중앙동 토박이들이라면 국민은행 사거리 '농협' 건물을 본 적이 있을 것이다.그 농협 건물 바로 앞에는 골..
이솔잎 기자 : 2014년 06월 11일
[익산맛집]용과 봉황의 ‘기’를 한그릇에 - 모현동 ‘송향’
3대 보양식하면 삼계탕, 보신탕, 추어탕을 많이 꼽지만 이번 여름에는 조금 색다르고 영양가 높은 요리로 대비해보는 것은 어떨까? 모현동 1가에 위치한 송향(대표 전명자..
이솔잎 기자 : 2014년 06월 03일
[익산맛집]입 안에서 탱글거리는 쫀득함 - 남중동 황여사 순대
옛날 시장 장날에는 큰 가마솥에 돼지 잡뼈와 머리 등을 넣고 우려낸 국물의 순대국밥은 의외로 제대로 된 맛을 찾기가 어렵다. 뚝배기에 삶은 내장 등을 썰어 넣고 그 위..
이솔잎 기자 : 2014년 05월 28일
[익산맛집]여름에 더 맛있는 순두부 전골의 진국-김家네 칼국수(063-858-1710)
여름이 다가오고 있는 지금 날씨는 하루가 다르게 더워지고 있다. 여름철에는 몸을 시원하게 해주는 음식이거나 반대로 이열치열(以熱治熱)이란 말처럼 땀을 쭉 뺄 수 있..
이솔잎 기자 : 2014년 05월 19일
[익산맛집]20년 한결같은 ‘구수함’ - 설악 추어탕 · 삼겹살(063-837-3838)
이제는 여름이 느껴지는 계절이다. 벌써부터 찌는듯한 더위로 몸보신이 필요한 이 때 영양이 풍부한 추어탕 한 그릇 먹고 여름을 맞이해 보는 것은 어떨까? 추어탕은 지방..
이솔잎 기자 : 2014년 05월 13일
[익산맛집]20년 그 맛 그대로 - 마동 왕궁뼈다구탕(063-851-1850)
뼈다귀탕을 감자탕이라고 부르는 것은 그 속에 들어있는 감자때문이 아니라 돼지 등뼈의 한 부분의 이름이 감자라서 그렇다는 소리는 모두들 들어 봤을 것이다. 하지만 인..
이솔잎 기자 : 2014년 04월 30일
[익산맛집]익산서 맛보는 ‘제주 밥상’ - 원조 부부맛집(063-854-2332)
방송인 샘 헤밍턴도 좋아하는 제주도의 향토음식 보말 칼국수를 익산에서도 맛볼 수 있다? 주현동 명성당중국한의원 옆에 위치한 원조 부부맛집(대표 방강일·063-854-233..
이솔잎 기자 : 2014년 04월 23일
[익산맛집]깔끔하고 정갈한 백반 - 남중동 찬미맛집(063-843-0072)
관공서나 사무실 등이 모여있는 곳은 소문난 맛집이 많다.아무래도 직장인들의 최대 고민 중 하나인 메뉴, 그것도 오후를 버텨야 할 점심을 기왕이면 맛있게 먹고 싶기 때..
이솔잎 기자 : 2014년 04월 15일
[익산맛집]'수타'의 전설 - 남중동 전설의 손짜장(063-854-9989)
오는 14일 발렌타이 데이와 화이트 데이에 연인을 구하지 못한 솔로들이 검은 옷을 입고 검정계통의 음식을 먹는 비공식적 기념일인 블랙데이가 다가온다.블랙데이의 대표..
이솔잎 기자 : 2014년 04월 08일
[익산맛집]오골계와 물메기를 한 곳에서 - 해궁(063-835-7008)
뼈가 검은 오골계는 조선조 연산군이 '짐 외에는 아무도 먹지 마라'고 했을 만큼 귀한 음식이다. 귀한 오골계와 함께 전복, 문어 등 갖가지 해산물이 듬뿍 올라가 있고 ..
이솔잎 기자 : 2014년 04월 02일
[익산맛집]입안 가득 맴도는 능이향 - 함열 다모아 식당
음식의 맛은 여러가지 느낌이 있다. 눈과 코로 음식의 색과 향을 느끼고 입으로 맛을 본 후 마음으로 음식을 음미한다.진한 향기를 지니고 있는 능이버섯은 귀한 음식에 속..
이솔잎 기자 : 2014년 03월 26일
[익산맛집]25년 전통의 그맛 - 오산면 사절리 가든(063-857-6206)
사람과 사람과의 인연이 오랫동안 유지되기 위해서는 신뢰가 기본 바탕이 되어야 한다. 신뢰는 사람 관계에서만 필요한 것이 아니라 자주 찾는 단골집과도 신뢰 관계가 형..
이솔잎 기자 : 2014년 03월 18일
[익산맛집]모현동 토박이 고기집 - 화로에 고기한점(063-854-7251)
제 아무리 먼길이라도 맛있는 음식이 있다면 장소가 어디든 찾아가는 것이 요즘 트렌드이다.모현동 배산사거리에서 20여년간 고깃집을 운영한 화로에 고기한점(063-854-725..
이솔잎 기자 : 2014년 03월 11일
   [1] [2] [3]  [4]  [5] [6]    

실시간 많이본 뉴스  
원광대병원,인구급증 남양주시로 진..
익산시청 부서 사무실 4월께 대대적..
익산시 교통정보센터 교통체계 시스..
KTX 익산역 대륙철도 거점역 성장 ..
KTX 익산역 동편 남부주차장 주차타..
익산시 올해부터 병역명문가 예우 ..
제70대 익산경찰서장에 송승현 총경..
"17년 동안 아파트 관리비 빼돌린 ..
"약촌오거리 살인누명 피해자·가족..
제8대 익산시의회 전반기 의정활동 ..
최신뉴스
새해들어 국가식품클러스터 산단 ..  
익산시, '중앙동 빈공간 활용' 창..  
황수연전통식품, 금마면 착한가게 ..  
좋은세상만들기, 익산지역자활센터..  
교육기관 온라인 쇼핑몰 익산서 탄..  
교도소 세트장·고스락에 무장애 ..  
민선 7기 익산시 공약사업 순항…..  
㈜한화건설, 500만 그루 나무심기 ..  
원광대 박맹수 총장,해외 특수신분..  
지난해 익산소방서 생활안전출동 1..  
동이리청년회의소, 코로나19 극복 ..  
익산소방서,오산면 화재피해주민에..  
제70대 익산경찰서장에 송승현 총..  
익산시의원들, 새해 첫 임시회서 ..  
"마한 정통론 바탕으로 콘텐츠 확..  
인사말 연혁 편집규약 윤리실천요강 광고판매윤리강령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sanpress@hanmail.net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